20세기 폭스 애니메이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enterprise.png
20세기 폭스 애니메이션
20th Century Fox Animation
산업 분야 애니메이션 산업
창립 1994년
국가 미국
핵심 인물 바네사 모리슨(Vanessa Morrison) (회장)
모기업 20세기 폭스

20세기 폭스 애니메이션(20th Century Fox Animation)은 20세기 폭스의 애니메이션 사업부로, 폭스 애니메이션의 계열사에서 만든 장,단편의 애니메이션을 총괄/감독 한다.

주요 작품 목록[편집]

폭스 애니메이션 스튜디오[편집]

1997년, 폭스 애니메이션 스튜디오가 설립되기 전, 마법사, Raggedy Ann & Andy: A Musical Adventure, 불과 얼음, 요정 크리스타, 날아라 삼총사, 페이지마스터까지 총 6편의 장편 애니메이션을 선보였다. 20세기 폭스는 미국 최고의 애니메이션 스튜디오 월트 디즈니 피처 애니메이션에 대항하기 위해 장편의 애니메이션 영화 제작을 담당할 폭스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를 설립한다. 7500만달러 제작한 2D 영화 아나스타샤를 처음으로 선보였지만 북미에서는 5300만달러 해외시장에서는 1억 4000만달러를 벌여들여 별다른 소득이 없었다. 다음 장편 영화인, 1억달러의 제작비로 야심차게 선보였던 SF 애니메이션 타이탄 A.E가 흥행에 대거 참패하면서 애니메이션 사업부를 철수했다.

블루 스카이 스튜디오[편집]

1997년, 폭스가 소유하고 있는 컴퓨터 그래픽 담당 업체인 블루 스카이 스튜디오와 만나 2002년, 컴퓨터 그래픽 기반의 3D 애니메이션인 아이스 에이지를 만들었는데 전 세계 흥행 수입 3억 달러를 돌파하면서 승승장구를 거두자 픽사드림웍스의 경쟁 상대로 우뚝 서게 되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