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용덕 (시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auteur.png
한용덕
출생 1987년 12월 18일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성동구
직업 작가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장르

한용덕(韓龍德, 1987년 12월 18일 ~) 은 서울특별시 성동구에서 태어난 대한민국의 현대시인이다. 한성대학교 학사를 거쳐 세종대학교 산업대학원 석사과정에 재학 중이다.

약력[편집]

2005년 《계간 문학세상》에서 열린 신인문학상 공모에서 <빈집> 외 4편의 시를 발표하면서, 당시 고등학교 3학년 (19세) 의 나이로 등단했다. 월간 문예사조 문인협회 동인이다.

학력[편집]

수상 경력[편집]

  • 2005년 - 계간 문학세상 신인문학상
  • 2005년 - 격월간 신문예 신인문학상
  • 2005년 - 월간 문예사조 신인상

시집[편집]

  • 《내 생에 감사하며 닳아져 간다는 것은》 (2005)
  • 《희미한 하루를 쓰다듬고 》 (2008)
  • 《어둠에 반쯤 묻은 빛에는》 (2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