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비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한비야
출생 1958년 6월 26일(1958-06-26) (58세)
서울특별시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학력 홍익대학교 영문학과
유타대학교 대학원 국제홍보학과
터프츠대학교 플레처스쿨 인도적 지원학 석사
경력 월드비전 긴급구호팀장
직업 작가, 국제구호활동가, 교수
종교 천주교
웹사이트 한비야 팬카페 한비야를 사랑하는 모임

한비야(韓飛野, 개명 전 이름 한인순, 1958년 6월 26일 ~ , 서울 출생)는 대한민국의 국제구호활동가이자 작가, 전 월드비전 긴급구호팀 팀장이다.

학력[편집]

한비야는 1986년 홍익대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1989년 미국 유타주 에 있는 유타대학 대학원에서 국제홍보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국제구호활동을 시작한 이후에는 2008년 현직 구호활동가들을 재교육하는 IDHA 과정을 수료했고, 2010년에는 미국 터프츠대학(Tufts University) 플레처스쿨(Fletcher School)에서 인도적 지원학으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오지여행가[편집]

한비야의 여행은 외적으로 여성 혼자 육로로 이동하는 장기 배낭여행이라는 점과 현지 주민들의 집에서 민박하는 방식으로 주목 받았다. 6년간 60여 개국을 여행한 경험을 통해 국제난민을 돕는 사업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고 한다.

국제구호활동가[편집]

2001년 10월부터 2009년 6월까지 국제구호개발기구인 월드비전 한국에서 9년간 국제구호팀을 이끌었다. 2002년 봄, 전쟁이 끝난 아프가니스탄 현장 근무를 시작으로 아프리카 잠비아와 말라위에서 일했고, 2003년에는 이라크, 시에라리온과 라이베리아, 네팔 등지에서 구호활동을 펼쳤다. 2004년과 2005년에는 팔레스타인 및 남아시아 쓰나미 현장을 방문하기도 하였다. 긴급구호팀장으로 현장에서는 식량 분야 실무와 대외 홍보를 맡다가 2012년부터는 ‘인도적 지원 전문가(Humanitarian Assistant Specialist)’로 일하게 되었다. 2005년에 펴낸 책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에 2001년부터 2005년까지의 경험을 담았다고 한다. 2009년 터프츠대학교 플레처스쿨에서 공부를 시작하여 2010년, 인도적 지원학 석사 학위를 받은 후, 2011년부터 UN 중앙긴급대응기금 자문위원으로 활동하며 현장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2012년에는 남수단 현장에서, 2013년 8월부터는 내전이 끝난 서아프리카 말리에서 전후복구를 위한 긴급구호 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한다

작가[편집]

작가로서 한비야는 여행과 구호 현장 경험을 담은 책을 8권 출간했다. 가장 먼저 펴낸 <바람의 딸, 지구 세 바퀴 반>은 모두 4권으로 1권은 아프리카, 중동, 중앙아시아 지역을, 2권은 중남아메리카, 알래스카 지역을, 3권은 인도차이나 반도와 남부 아시아 지역을, 4권은 몽골, 중국, 티베트 지역을 여행한 기록이다. 1999년 49일간의 국내 종주기를 담은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 2001년 어학 공부를 위해 1년 동안 머문 중국에서 만난 사람들과 중국의 변화, 한비야식 어학 공부법, 이문화 적응법 등을 담은 《한비야의 중국견문록을 출간했다. 긴급구호활동가가 된 후, 수년 간 구호 현장을 누빈 경험을 담은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를 펴냈는데, 이 책은 국제구호 이야기를 담은 책으로는 이례적으로 출간 후 5년 동안 100만 부 넘게 팔렸다. 2009년에는 수필집《그건, 사랑이었네》를 펴내었다. 그 외에도 구호 현장과 인도적 지원에 관한 최근 이슈와 관련된 칼럼과 기사 등을 주요 일간지와 잡지 등에 꾸준히 기고하고 있다.

[편집]

어린시절 아버지와 함께 산에 오르면서 자존감을 키웠다고 한다. 세계일주 여행의 첫 여행지가 ‘산들의 고향’인 네팔이라는 것만 보아도 한비야의 산에 대한 관심을 확인할 수 있다.

영향[편집]

국제구호[편집]

2005년 펴낸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 이후 한비야가 몸담았던 월드비전의 해외 후원자 수가 급증하였다고 한다. 또한 두 명의 팀원으로 시작했던 월드비전 한국 국제구호팀은 재난대응을 위한 월드비전 아시아태평양 및 아프리카 지역 구호팀원을 배출하고, WFP(세계식량계획)와 협력을 하기도 하였다.

세계시민학교[편집]

구호현장에서의 경험을 담은 한비야의 책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가 나온 후 우리나라에는 많은 변화가 일어났다. “우리나라에도 도울 사람이 많은데, 왜 외국까지 도와?” 라며 구호활동에 대해 회의적이었던 이들도 여러 구호단체에 적극적인 후원자가 되었다.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변화가 두드러졌다. 한비야는 2007년 광고 출연료 1억 원을 종잣돈으로 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를 시작했고 그후 《그건, 사랑이었네》의 인세 1억 원을 쾌척해[1][2] 학교 발전에 이바지 했다. 이밖에도 서울랜드에 마련된 세계시민교육관에서 오디오 가이드를 실시하고 있으며 이 학교의 궁극적인 목표는 대한민국 국민들이 세계의 주요 이슈를 알고 나눔을 실천하는 훌륭한 세계시민이 되도록 돕는 것이다. 2012년, 이 세계시민학교의 초대 교장으로 취임하면서 한비야는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우리는 대한민국 국민이자 세계시민이라고 당당하게 말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라며 열심히 그리고 신나게 일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3]

교육자[편집]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를 펴낸 후부터 폭넓은 대중 강연 활동을 펼쳤는데, 미국 터프츠대에서 인도적 지원학으로 석사 학위를 받은 후부터는 대중 강연뿐 아니라 대학의 정식 과목으로 국제 구호와 개발에 대해 가르치기 시작했다. 2012년, 이화여자대학교 국제대학원의 초빙 교수로 임용된 한비야는 학부에서는 ‘국제 구호와 개발 협력’, 대학원에서는 ‘Linkage between Relief and Development’의 강좌를 맡았으며 각종 교육 관련 단체, 기업 등에서 강연하고 았다.

수상[편집]

저서[편집]

  • 1그램의 용기 (2015)
  • 어린이를 위한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 1, 2 (2012)
    •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사서 추천도서
    • 한국도서관사서협회 추천도서
  • 어린이를 위한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 1, 2 (2011)
    • 학교도서관사서협회 추천도서
    • 행복한 아침독서 여름방학 추천도서
  • 그건, 사랑이었네 (2009)
    • 2009년 네티즌 선정 올해의 책 (예스24, 인터파크, 알라딘)
  •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 (2005)
    • 지난 10년간 가장 영향력 있는 책 10 (2010)
    • 2005 네티즌 선정 올해의 책 (예스24, 인터파크, 알라딘)
  • 중국견문록 (2001)
  •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 (1999)
  • 바람의 딸, 걸어서 지구 세 바퀴 반 (1996, 1판)
    • 1권 ** 아프리카, 중동, 중앙아시아
    • 2권 ** 중앙아메리카, 남아메리카, 알래스카
    • 3권 ** 인도차이나 반도, 남아시아
    • 4권 ** 몽골, 중국, 티베트

조작 논란[편집]

그녀의 저서 상당 부분이 실제 현지 상황과는 상이한 점이 많고 내용에 앞뒤가 맞지 않는 점이 많다는 점에서 실제로 저서에 나온 지역들을 여행했던 여행가들과 네티즌들에게 조작 및 부풀림의 의혹을 받고 있다. 그러나 아직 까지 정확한 경위는 밝혀지지 않고 있다.[12][13]

각주[편집]

  1. 연합뉴스 (2009년 12월 21일). “한비야씨 인세 1억 기부”. 한겨레신문. 2013년 9월 9일에 확인함. 
  2. 연합뉴스 (2009년 12월 21일). “한비야씨 인세 1억원 월드비전에 기부”. 서울경제. 2013년 9월 9일에 확인함. 
  3. 이진아 (2011년 12월 13일). “한비야, 세계시민학교 교장 취임 “청소년에 좋은 멘토돼 줄 것””. 유니온프레스. 2013년 9월 2일에 확인함. 
  4. 민태원 (2004년 11월 1일). “소비자운동 정광모씨 ‘여성지도자상’…YWCA,한비야씨 ‘젊은 지도자상’”. 국민일보. 2009년 8월 15일에 확인함. 
  5. '2005년 세상을 밝게 만든 100인' 선정”. 서울경제. 2005년 12월 27일. 2009년 8월 15일에 확인함. 
  6. 연합뉴스 (2009년 10월 12일). "대학생들 한비야ㆍ안철수ㆍ노무현 順 존경". 국민일보. 2013년 9월 9일에 확인함. 
  7. 윤지은 (2009년 10월 12일). "대학생, 존경하는 인물 '한비야','오바마'. 한국대학신문. 2013년 9월 9일에 확인함. 
  8. 조해수 (2011년 8월 12일). “[2011한국, 누가 움직이는가 - NGO 지도자] NGO도 이제 글로벌 시대”. 시사저널. 2013년 9월 2일에 확인함. 
  9. 조해수 (2012년 8월 21일). “[2012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NGO 떠나도 영향력 그대로”. 시사저널. 2013년 9월 2일에 확인함. 
  10. 특별취재팀 (2012년 4월 21일). “[10년 뒤 한국을 빛낼 100인]“청춘아, 에스컬레이터에서 내려라". 동아일보. 2013년 9월 2일에 확인함. 
  11. 정리, 안성모 기자 (2014년 10월 23일). “[2014 차세대 리더]월드비전 세계시민학교장으로서의 한비야”. 시사저널. 
  12. “배낭여행 사고예방 - 한비야씨의 여행기는 왜 위험한가?”. 2010년 5월 23일. 2012년 7월 10일에 확인함. 
  13. “여행자 한비야에 대한 비판 – 과대평가된 시대의 아이콘”. 2012년 7월 10일에 확인함.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