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디타 학살 사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하디타 학살 사건
2005 Marine Killings in Haditha.jpg
미 해병대 병력에 의해 학살당한 이라크 민간인들
날짜2005년 11월 19일
위치이라크 안바르 주 하디타
좌표북위 34° 08′ 23″ 동경 42° 22′ 41″ / 북위 34.13972° 동경 42.37806°  / 34.13972; 42.37806
참여자미국 해병대 제1사단 제1연대 제3대대 킬로중대 소속 1개 분대
사망자24명

하디타 학살 사건(The Haditha massacre)은 2005년 11월 19일 이라크 전쟁미 해병대가 24명의 비무장한 이라크 민간인을 학살한 사건이다.[1] 사건에 가담한 미 해병대 병력은 급조폭발물에 공격받아 사망한 해병 호송대 미구엘 테라자스(Miguel Terrazas) 일병에 대한 보복으로, 이라크 하디타에서 민간인을 대상으로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근거리에서 수차례 총격을 가해 학살을 자행하였다. 본 사건은 아부그라이브 교도소 가혹행위 사건과 함께 이라크 전쟁 중 이뤄진 미군의 주요 전쟁범죄 중 하나이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Suek, Barbara; Mohammed, Faris (2012년 1월 25일). “Iraqi town says justice failed victims of US raid”. 《action news》 (Associated Press, WPVI-TV/DT). 2013년 12월 12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3년 12월 12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