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란체스코 살비아티 (대주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Francesco Salviati Riario

프란체스코 살비아티 리아리오(Francesco Salviati Riario)는 1475년의 피사 대주교이다. 리아리오 가살비아티 가 (교황 식스토 4세는 메디치 가를 몰아내고 교황의 은행 계관권을 보상했다) 출신인 그는 결혼을 통해서 파치 가, 메디치 가, 베토리 가, 그외 권력을 지닌 가문들과 친척 관계였다. 어린 나이에 고아가 된 살비아티는 인본주의자로서 교육 받았지만 그의 아버지를 잃은 후에는 가문을 부흥 시킬 수 없다는 것을 알고 교회에서 성공하기 위해 경쟁했다. 친 메디치 자료에서는 살비아티를 교회의 지지를 통해 얻을 수 있는 힘을 찾았던 아첨꾼이자 도박꾼으로 묘사한다.

1464년, 살비아티는 프란체스코 델라 로베레-훗날 교황 식스토 4세-와 그의 조카들인 지롤라모, 피에트로와 접촉하기 위해서 스스로 로마로 갔다. 여기서 그는 대주교 임명이라는 수익을 거뒀다.

피렌체의 메디치 가는 그의 대주교 직 임명을 반대했고 그러하여 1478년 그는 파치 음모에서 피렌체 대성당에서 로렌초, 줄리아노를 암살하기 위해서 그들을 꾀기 위해 그의 조카 라파엘레 리아리오를 보냈으며, 그의 암살이 일어나게 될 피렌체 대성당에서 열리는 미사에 그를 초대했다. 종이 울리는 동안, 살비아티는 곤팔로니에레인 페트루치를 살해하고 시뇨리아 광장을 장악하기 위해 베키오 궁전으로 갔지만, 대성당에서 주요 인물에 대한 살인이 벌어지는 동안, 그는 페트루치에게 체포되어 살라 데이 두첸토의 창문에서 군중들에게 교수형을 당했다. 피렌체인들에 의한 살비아티의 죽음은 피렌체가 파문과 이어지는 2년간의 교황청과의 전쟁이 벌어지는 핵심 요소였다.

대중 문화[편집]

파치 음모에 가상의 요소들을 포함시킨 《어쌔신 크리드 II》에서 살비아티는 피렌체로 진입하는 파치 군대를 이끌었고, 토스카나 근교의 그의 저택으로 달아났지만, 1479년에 그를 추적한 암살자 에치오 아우디토레 다 피렌체에게 살해당한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