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사소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평음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예사소리(例事--, 문화어: 순한소리)는 숨을 거세게 내지 않으며 목을 긴장시키지 않는 소리다. 연음(軟音) 또는 평음(平音)이라고도 한다.

한국어에서는 , , , , 이 예사소리로 분류된다.

성질[편집]

ㄱ, ㄷ, ㅂ, ㅈ[편집]

ㅅ을 제외한 평음은 보통 어두에서는 약한 기식을 동반하는 무성음이다.

모음모음 사이 혹은 유성음(ㄴ, ㄹ, ㅁ, ㅇ) 다음에 ㄱ, ㄷ, ㅂ, ㅈ가 올 경우 유성음이 된다.

  • 바보[ p⁽ʰ⁾'b'o ] - 맨 앞 ㅂ는 약한 기식을 동반한 무성음, 모음과 모음 사이에 온 ㅂ는 유성음
  • 알밥[ ɐlbɐp̚ ] - 유성음 ㄹ 다음에 온 ㅂ는 유성음
  • 망배[ mɐŋbɛ ] - 유성음 ㅇ 다음에 온 ㅂ는 유성음

하지만 한자어의 경우 유성음 ㄹ 다음에 ㄷ, ㅈ이 올 경우 된소리가 된다. ㄱ, ㅂ는 그대로 유성음이다.

  • 일과[ ilɐ ] - ㄹ 다음에 ㄱ이 와서 유성음
  • 일단[ ilˀtɐn ] - ㄹ 다음에 ㄷ이 와서 된소리
  • 일지[ ilˀt͡ɕi ] - ㄹ 다음에 ㅈ이 와서 된소리
  • 일배[ ilbɛ ] - ㄹ 다음에 ㅂ이 와서 유성음

[편집]

ㅅ은 어두에서 약한 기식을 동반하는 무성음이다.

하지만 다른 평음들과는 달리 모음모음 사이 혹은 유성음(ㄴ,ㄹ,ㅁ,ㅇ) 다음에 ㅅ이 오더라도 그대로 약한 기식을 동반하는 무성음이 돼버린다.

그러나 한자어의 경우 유성음 ㄹ 다음에 ㅅ이 올 경우 된소리가 된다.

  • [ s⁽ʰ⁾et ̚ ] - 어두 무성음 ㅅ
  • 이사[ is⁽ʰ⁾ɐ ] - 모음과 모음 사이 무성음 ㅅ
  • 형사[ çʌŋs⁽ʰ⁾ɐ ] (남) 또는 [ çɔŋs⁽ʰ⁾ɐ ] (북) - 유성음 ㅇ 다음 무성음 ㅅ
  • 일상[ ilˀsɐŋ ] - 유성음 ㄹ 다음 된소리 ㅅ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