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캡콤: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7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회사의 첫 번째 작품인 《[[발가스]]》는 종스크롤 슈팅 게임으로, 설립 1년 후인 1985년 5월 발매하였다. 이후 캡콤은 액션 게임의 강자로서 《마계촌》, 《록맨》, 《[[파이널 파이트]]》, 《기동전사 건담 vs. 시리즈》, 《데빌 메이 크라이》, 《귀무자》, 《몬스터 헌터》 등의 걸작을 다수 제작, 비디오 게임 역사에 많은 영향을 주었다.
 
그 중에서도 [[오카모토 요시키]]가 감독하여 1991년 아케도아케이드 게임으로 출시된 《[[스트리트 파이터 II]]》는 '《[[스페이스 인베이더]]》 이래'로도 불리는 대전형 [[격투 게임]]의 전성기를 야기하였다.[http://www.gamedonga.co.kr/gamenews/gamenewsview.asp?sendgamenews=27603 게임동아 2D격투 게임의 최고봉 '스트리트 파이터', 20년의 역사] 이를 계기로 캡콤은 《[[브레이크아웃]]》의 [[아타리]] 이후로 창업된 아케이드 비데오 게임 회사로서는 유일하게 가장 큰 대기업 제작사가 되었다. 또한 《스위트 홈》, 《바이오하자드》 시리즈 등의 호러 게임으로도 많은 인기를 끌게 되었다.
 
[[아케이드 게임]] 분야에서는 자사가 개발한 시스템 기판 CP 시스템 (CAPCOM PLAY SYSTEM) 시리즈로 많은 명작을 남겼고, CP 시스템 Ⅲ 이후부터는 NAOMI와 같은 다른 회사의 개발 기판으로 전환하여 개발하였다. 《스트리트 파이터 II》의 인기 이후로도 여러 대전형 격투 게임을 제작, 발표하였지만 현재는 이러한 아케이드 게임 장르보다는 가정용 비디오 게임 제작을 주로 하고 있다.
캡콤은 외국 게임 소프트의 유통을 맡기도 하였는데, 《[[디아블로 II]]》, 《[[워크래프트 III]]》, 《[[다크 에이지 오브 카멜롯]]》, 《Grand Theft Auto》 등의 일본 유통을 맡았다.
 
캠콤은 여러가지 스폰사를 맡기도 하였다. 1997년까지 일본의 축구 리그인 J 리그의 세레소 오사카의 유니포무유니폼 스폰서를 맡았으며, 1990년대 전반에는 캡콤 레이싱 팀으로서 지금의 포뮬러 일본인 F3000에도 출장하였다. 2006년에는 텔레비전 특수 촬영물인 《[[마법전사 유캔도]]》의 스폰서가 되어 관련 그림책을 출판하였다.
 
== 주석 ==

편집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