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클라 바다르체프스카바라노프스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봉다제프스카의 묘비 조각.

테클라 봉다제프스카-바라노프스카(폴란드어: Tekla Bądarzewska-Baranowska, 1829년? / 1834년? ~ 1861년 9월 29일)는 폴란드의 작곡가이다.

1829년에 므와바에서 태어났다고도 하고 [1] 1834년에 바르샤바에서 태어났다고도 한다.[2] 얀 바라노프스키(Jan Baranowski)와 결혼하여 다섯 자녀들을 낳았으며 9년의 결혼생활 끝에 1861년 9월 29일 바르샤바에서 죽었다. 무덤은 포봉스키 묘지에 있으며, 묘비 위에는 악보 두루말이를 들여다보는 젊은 여인이 조각되어 있다. 그녀의 딸 중 한 명인 브로니스와바(Bronisława)는 1875년 바르샤바 음악연구소에 적을 두었다.[3]

워낙에 요절하여 이 외에 신상에 대한 자료는 거의 남아있지 않다.[4]

약 35개의 피아노 소모음곡을 썼으며, 그 중 1856년에 바르샤바에서 발표한 《소녀의 기도》(Modlitwa dziewicy)가 특히 유명하다.

금성에 그녀의 이름을 붙인 크레이터가 있다.

각주[편집]

  1. Tekla Bądarzewska-Baranowska, Towarzystwo Przyjaciół Warszawy (폴란드어). Some sources, like Percy Scholes in The Oxford Companion to Music, give 1838 as her year of birth; given that she died in 1861 and had 5 children in 9 years of marriage, that year seems unlikely. Other sources give 1834.
  2. "Tekla Badarzewska-Baranowska" (독일어)
  3. Stanisław Szenic: Cmentarz Powązkowski 1851–1890, Warsaw 1981, p. 126 (폴란드어)
  4. 두산백과사전, "테클라 바다르체프스카 2014-01-26 확인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