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로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Creative Commons, CC)는 저작권의 부분적 공유를 목적으로 2001년에 설립된 비영리 단체이다.

이 기관은 2002년 12월 16일에 저작권 라이선스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를 만들었다.

역사[편집]

크리에이티브 커먼즈는 2001년 샌프란시스코에 본부를 두고 시작되었다. 설립자이자 회장인 로런스 레시그 교수는 그가 맡았던 엘드리드 대 애시크로프트 사건에서 불거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이 조직을 만들었다.

라이선스[편집]

버전[편집]

  • 2.0 대한민국 - 대한민국법을 적용하는 버전이다.
  • 2.5 - 2.0 버전에서 부분개정되었다.
  • 3.0 - 2007년 5월에 개정된 버전이다. 2.5 버전에서 전면적으로 개정되었다.
  • 4.0 - 2013년 11월 25일에 개정된 버전이다. 데이터베이스에도 적용할 수 있도록 개정되었다.

종류[편집]

일반적으로 다음의 권리를 선택하여 사용할 수 있다.

  • 저작자 표시(BY): 저작물을 사용할 때에 원저작자를 꼭 표기해야 한다.
  • 비영리(NC): 저작물을 영리 목적으로 사용할 수 없다.
  • 변경 금지(ND): 저작물을 변경할 수 없다.
  • 동일조건 변경 허락(SA): 2차 저작물을 만들 때 그 저작물에도 원저작물과 같은 라이선스를 사용해야 한다.

이 중에 변경 금지 조항과 동일조건 변경 허락 조항은 동시에 사용할 수 없으므로 총 11가지의 라이선스를 사용할 수 있다. 그리고 많은 나라에서 저작자 표시를 기본 사항으로 채택하고 있어 일반적으로 다음의 6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 저작자 표시(BY)
  • 저작자 표시-비영리(BY-NC)
  •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BY-NC-ND)
  •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 허락(BY-NC-SA)
  • 저작자 표시-변경 금지(BY-ND)
  • 저작자 표시-동일조건 변경 허락(BY-SA)

지역화[편집]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미국저작권을 염두에 두고 개발되었다. 따라서 개별 나라의 사정에 맞지 않을 수도 있기에, 이를 각 나라에 맞도록 수정하는 iCommons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2008년 현재 대한민국을 포함한 50개국에서 이 작업이 완료되었고, 아일랜드, 요르단 등 5개국에서 작업이 진행 중이다[1]. 대한민국에서는 "사단법인 한국정보법학회"[2]가 이 일을 맡아서, 대한민국 법에 맞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를 개발하여 발표하고 있다. 대한민국에 맞춘 지역화가 완료된 최신 버전은 2.0이다.다만, 대한민국에 지역화된 CCL은 2.0 버전이 이미 국제화 버전의 3.0에서 해결된 문제를 해결하여, 버전의 업그레이드만 없었을 뿐이라고 하였다.

최근에는 워드프로세서 한/글 2007, 다음 블로그, 네이버 카페 등에서 이용자가 간편하게 크리에이티브 커먼즈를 사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서,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로 저작권을 표시하는 대한민국의 누리꾼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

CCL 4.0 버전부터는 국제 공통 라이선스로 변경되어 개발 중이다. 또한, 4.0 미만의 버전에서는 해당 라이선스가 적용되는 지역을 명확히 구분해야 한다. 한국어로 표시되었다고 해도, 단순 번역임과 동시에 라이선스 내용이 다른, 다른 국가의 라이선스 일 수 있기 때문이다.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International - Creative Commons
  2. 한국정보법 학회의 조직 및 구성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