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산
인큐베이터에서 인공호흡기에 의지하고 있는 조산된 아기
인큐베이터에서 인공호흡기에 의지하고 있는 조산된 아기
ICD-10 O60.1, P07.3
ICD-9 644, 765
질병DB 10589
MeSH D047928
MedlinePlus 001562

조산(早產, 영어: preterm birth)이란 임신한 날부터 37주가 되기 전에 이루어지는 분만을 말한다. 조기 분만(早起分娩)이라고도 한다.

현황[편집]

대한민국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대한민국에서 2013년 한 해 동안 태어난 신생아 중 6.47%가 조산아였다.[1] 이 비율은 2003년에 조산아의 비율이 약 4.5%였던 것과 비교하면, 10년만에 1.4배 이상 증가한 것이다.[2]

  • 임신 24주 미만 : 0.04%
  • 임신 24주 ~ 27주6일 : 0.22%
  • 임신 28주 ~ 31주6일 : 0.55%
  • 임신 32주 ~ 35주6일 : 2.64%
  • 임신 36주 ~ 36주6일 : 3.02%

원인[편집]

조산의 원인은 다양하며, 전치태반, 태반조기박리, 양수 감염, 자궁경부무력증, 자궁 기형, 전자간증, 외상, 수술, 태아 기형 등이 있다.

흡연과 알코올 섭취도 조산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3]

예후[편집]

1990년대 이후 20여 년 동안 임신 23주 ~ 28주 사이에 태어난 조산아의 생존률은 상당히 높아져 임신 23주에는 15%, 임신 24주에는 55%, 임신 25주에는 80%에 이르렀다. 그러나, 임신 23주가 되기 전에 분만된 조산아의 경우에는 임상적으로 임신 21주5일만에 태어난 조산아의 생존 사례까지 있음에도 불구하고, 통계적으로는 0%에 가까워 유의미한 변화가 없었다.[4][5][6]

미국 산부인과 학회에서는 조산아의 생존 가능한 임신 주수를 25주로 정하고 있다.[2]

임신 26주까지의 분만 시에는 조산아의 약 80%에게서 크고 작은 이상이 나타난다.[5] 또, 임신 37주 전에 미숙아(未熟兒)로 태어나는 경우에는 여러 합병증이 유발될 가능성이 있으므로 임신 37주 전의 산모는 조기진통이 일어나지 않도록 운동 등의 활동에 주의하여야 하고, 조기진통이 있는 산모의 경우 적절한 처치로 조산하지 않도록 노력하여야 한다.[7]

합병증[편집]

조산아의 합병증이 정상 분만 영아와 유사한 주수는 임신 34주 이후이며, 그 이유는 이 주수 이후에 태어난 영아의 경우 태아곤란증후군에 빠질 가능성이 현저히 적기 때문이다. 즉, 태아의 폐 성숙이 임신 34주까지 이루어지기 때문에 임신 34주가 되기 전에 태어난 영아는 자발적 호흡이 어려워 의료적 도움이 없으면 생존 확률이 낮다.[7]

이 때문에 임신 34주가 되기 전에 태어난 조산아 중 체중 1.5㎏ 미만의 아기는 인큐베이터를 이용하며, 임신 후 34주 이상, 체중이 1.8 kg 이상이 되어 아기가 스스로 체온 조절을 할 수 있을 때에 인큐베이터에서 나오게 된다.[8]

한 연구에 따르면 조산아의 72%에서는 특별한 합병증이 보이지 않았고, 28%에서 전자간증, 태아 가사, 태아 성장 지연, 태반 조기 박리, 태아 사망 등의 합병증을 보였다.[9]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시도/임신기간별 출생 통계청 국가통계포털, 2014.8.26.
  2. 사회보장통계 - 조산율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보건복지데이터포털.
  3. Berns S: Understanding prematurity. Presentation at the 26th Annual International Neonatal Conference. Miami, FL, 2002
  4. Cloherty, John P. (2012). 〈Care of the Extremely Low Birth Weight Infant〉. 《Manual of neonatal care》 7판. Philadelphia: Wolters Kluwer Health/Lippincott Williams & Wilkins. 146쪽. ISBN 9781608317776. 
  5. Doyle LW, Permezel M, Ford GW, et al: The obstetrician and the extremely immature fetus(24-26weeks): Outcome to 5years of age. Aust N Z J Obstet Gynaecol 34:421, 1994
  6. 임신 152일 만에 태어난 아기…치료 6개월 만에 집으로 한국일보, 2013.5.3.
  7. 임신·출산 오해와 진실…조기 진통 없도록 운동시 주의 대전일보, 2014.10.6.
  8. 세상에 일찍 나온 '이른둥이', 건강하고 튼튼하게 성장하려면 헤럴드경제, 2015.1.28.
  9. Meis PF, Goldenberg RL, Mercer BM, et al: The preterm prediction study: Rist factors for indicated preterm virths. Am J Obstet Gynecol 178:562, 19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