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평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정평구(鄭平九, 1566년 3월 3일 ~ 1624년 9월[출처 필요])는 조선시대 중기의 무신·발명가이다. 실존한다면 세계 최초의 비행기인 비차(비거)를 발명했다.[1] 지금의 전라북도 김제시 출신. 본관은 동래이며,[2] 본명은 정유연(鄭惟演)이다.

무관 말단직으로 관직생활을 시작했는데, 전라우수사 이억기(李億祺)에 의해 진주병영 별군관(別軍官)이 되었다.

1592년 임진왜란 중 제2차 진주성 전투 때 ‘비거(飛車 수레 거는 수레 '차'라고도 읽기 때문에 비거도 비차라고도 불린다.)’라는 것을 만들어 포위된 진주성 안팎으로 날아다녔다고 전해진다.[3] 설계도 같은 자료가 남아있지 않지만, 문헌의 묘사를 토대로 건국대학교 항공우주학과에서 복원한 비거(비차)가 공군박물관에 전시되어 있다.[4][5]

일본에서 편찬된 《왜사기》(倭史記)에 의하면 "비거(비차)로 말미암아 왜군이 작전을 전개하는 데 큰 곤욕을 치렀다."고 기록되어 있다. 기록에 의하면 비거(비차)는 2 km 높이에 뜨고, 한 번에 무려 30~50리를 날았다고 한다.[6]

상소[편집]

임진왜란 당시 진주성에서 정평구와 비차의 활약을 본 사람들은 선조 임금에게 상소를 올려 공을 치하하려 했다. 그러나 선조와 대신들은 이 상소의 내용을 믿지 못하고 받아들이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진다. 하늘을 나는 기구를 상상할 수 없었기 때문에 조정은 정평구의 비차를 헛소문으로 취급해 버린 것이다. 그래서 결국 비차에 대해서 공식적인 기록이 남지 못했다.[6]

정평구가 선조에게 올렸던 상소 가운데는 "이 위급한 국난을 맡겨 준다면 3개월 안에 평정시킬 것을 맹세한다"는 것이었다.[6]

묘지[편집]

  • 신두리 정평구 묘는 김제시 부량면 신두리 명금산 기슭에 자리 잡고 있다.[7]

각주[편집]

  1. 정평구 - 한국학중앙연구원
  2. 세계최초 비행기 발명국은 우리나라
  3. 박재광. "우리나라 최초의 비행기 비거(飛車)."[1] Archived 2016년 3월 5일 - 웨이백 머신 국방품질 19호. pp. 123-126. 국방기술품질원.
  4. 비차[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공군박물관.
  5. “조선시대 ‘날틀’복원,空士 박물관에 전시”. 문화일보. 2000년 12월 9일. 2010년 6월 19일에 확인함. 
  6. "어게인 항공 강국 KOREA"...'비차' 비공인 세계 첫 비행물체
  7. 신두리 정평구 묘 (김제 능묘) [新頭里 鄭平九 墓]