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천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임천택(1903년~1985년)은 쿠바 한인 1세대이자, 독립운동가이다.

경기도 광주 출신으로 그의 어머니를 따라 1905년에 조선에서 멕시코 유카탄 반도로 이주를 했다. 그곳에서 그의 부모와 조선인들은 에네켄 농장에 팔려나가 고된 노동을 해야했다. 그들중 일부는 다시 쿠바로 흘러들어갔다. 1921년에다시 쿠바로 재이주 했다. 한인들은 한인조직을 만들었고 1922년 마탄사스 지역에 민성국어학교를 세웠다. 1923년에는 카르데나스 지역에 진성 국어학교를 설립했다. 임천택은 이학교의 교장으로 쿠바 한인들에게 조국의 언어와 풍습을 잊지않도록 노력했다. 1922년 대한인국민회서기로 활동하며 학교장으로 민족운동을 벌였다. 1930년에 카르데나스 지역에 천도교 쿠바종리원을 열고 교리사업과 민족혼 심기에 노력을 기울였다. 1938년부터 독립자금을 모금해 군자금을 지원했고 임시정부와의 연락등 민족운동과 독립운동에 헌신했다. 1985년에 쿠바에서 83세의 일기로 쿠바에서 세상을 떠났다. 1997년에 대한민국 정부는 건국훈장애국장을 수여했고, 2004년에 그의 유해가 대전국립현충원으로 이장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