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윤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music.png
임윤찬
Yunchan Lim
기본 정보
출생2004년 3월 20일(2004-03-20)(18세)
대한민국 경기도 시흥시

임윤찬(任奫燦, 2004년 3월 20일~)은 대한민국의 피아니스트이다. 2022년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역대 최연소의 나이인 18세로 우승하였다.

경기도 시흥시 출생이다. 2011년 7살 때 어머니의 권유로 동네 상가 피아노 학원에서 피아노를 처음 배우기 시작하였다. 당시 다른 학원은 다니지 않고 피아노 학원만 다니던 터라 음악을 자연스레 좋아하게 되었다고 회고한다.[1]

2013년 9살이 되던 해에 예술의전당 음악아카데미 광고를 보고 지원하여 합격했다. 2015년에는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 주최의 금호영재콘서트에서 데뷔했다. 예원학교를 진학하여 음악을 배웠는데, 2017년에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재교육원에서 손민수를 사사하기 시작하였다.[2] 2018년에는 미국 클리블랜드 청소년 콩쿠르에서 2위를 수상하고, 예원학교를 졸업하고난 뒤 2020년에는 바로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에 진학하였다.[1]

2019년에는 윤이상 국제 콩쿠르에서 15세의 나이로 우승하였다.[1]

2022년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3번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3번을 통해 최종 1위로 우승하였고 청중상 역시 수상하였다.[1][3] 우승 후 외신 인터뷰에서 자신은 커리어에 대한 야망이 없으며, 원래는 산 속에 들어가서 피아노와 함께 살고 싶지만 그렇게는 생활할 수 없기 때문에 커리어를 밟는 것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또한 성인이 되기 전 자신이 음악적으로 얼마나 성숙해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이번 콩쿠르에 출전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 때까지의 삶에서 음악적 정체성을 형성하는데 "정말 위대한 선생님" 손민수 교수와 주변 친구들이 큰 영향을 주었다고 밝혔다.[4]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