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노아 아일첸브리스 폰 아르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브노아 아일첸브리스 폰 아르님(영어: Evenoah Ailchenbris von Arnim 일본어: イブノアㆍアイルチェンブリスᆞフォンᆞアルニム)는 《 룬의 아이들 》 시리즈의 2부작《 룬의 아이들 데모닉 》의 주인공이다.

이름과 호칭[편집]

히구라시 토와 모로하 (반요 야샤히메) 세츠나 (반요 야샤히메)통칭은 이브노아. 이브(Eve)는 성경상 인류 최초의 인간 여성이고 노아(Noah)는 타락할 대로 타락한 인류가 신의 심판으로 대홍수로 멸망하기 직전 계시를 받아 거대한 방주를 만들어 가족들과 수많은 동물들을 태워 살아남은 할아버지이다. 미들 네임인 아일첸브리스(Ailchenbris)는 "하얀 화환을 쓴 여성"이라는 뜻이다. 성씨 아르님(Arnim)은 수많은 내로라하는 명예술가들을 배출시킨 독일의 유서 깊은 명문가 아르님 가문에서 따왔다.

별칭은 이브이며 페리윙클 섬의 영해를 관장하는 해적선장이자 작은할아버지 히스파니에 폰 아르님은 이브노아를 "이브양"이라고 부른다. 별칭은 이브 혹은 노아. 절친인 막시민 리프크네는 이브노아를 두 번째 이름인 '아일첸브리스'라고 부른다.

소개[편집]

살포시 흘러내리는 금발과 보는 마음을 뒤흔들 지적이게 아름다운 미모를 가진 절세미녀이다. 선천적으로 백치이며 나중에 데모닉이라는 것이 밝혀졌다. 아버지는 아노마라드 왕국을 세운 시조이자 일등공신, 최초의 데모닉인 이카본 폰 아르님의 후예이자 아르님 가문의 현 공작인 프란츠 폰 아르님이고, 어머니는 엘자 폰 아르님이다. 주인공인 조슈아의 누나이기도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