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리우스 벨하우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율리우스 벨하우젠

율리우스 벨하우젠(Julius Wellhausen)(1844년 5월 17일-1918년 1월 7일 )은 독일성서 신학자이자, 동양을 연구한 학자이다.구약성서모세오경(토라)가 모세의 단일저작이 아닌, JDPE(야훼,신명기,사제,엘로힘)문서를 사용한 복수 저자들의 저작이라는 학설을 주장하였다. 그는 말년에 구약성서는 저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메시지에 초점을 맞춰야한다고 생각하고 더 이상 저자에 대해 언급하는 것을 지양했다.

Julius Wellhausen(17. Mai 1844 in Hameln, 7. Januar 1918 in Göttingen) - Julius Wellahausen은 독일 개신교 신학자이자 동양 학자이며, 이 부분에서 구약성서와 초기 이슬람교 역사의 연구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미쳤다. „그는 현대 성서비평의 기초를 놓았다.“ Wellhausen을 따르는 일명 Wellhausen-Schule는 성서적 전승이 오랜 시간을 따른 역사적인 것(Historität)이 아니라 후기의 시기, 이스라엘의 왕정시기를 투영한 것이라고 하였다. Wellhausen-Schule는 고대 텍스트의 문학적 분석을 포함하는 방법론을 사용하였다. Wellhausen은 여전히 오늘날에도 특히 Wellhausen-Schule의 학생이었던 Albrecht Alt와 Martin Noth의 새로운 문서이론에 의해서 논쟁되는 이론들이다.

Leben - Wellhausen은 시의 목사인 August Wellhausen의 두번째 아들이었다. Wellhausen은 Hannover에서 외과의사로 일하는 아버지의 형 이름을 따라서 Julius(세례명)로 지어졌다. Wellhausen의 아버지는 일찍이 신경쇠약으로 직업능력을 상실했고 1861년, 52세의 나이로 생을 마감했다. 또한 그의 어머니도 70세 생일 전에 심각한 신경질환, 동맥경화로 죽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