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현 (광척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유현(劉顯, ? ~ ?)은 전한 말기의 제후로, 초효왕의 손자이다.

행적[편집]

아버지 유훈의 뒤를 이어 광척(廣戚侯)에 봉해졌다.

원시 5년(5년), 평제가 붕어하였다. 이때 황실의 혈통은 원제의 후손은 끊겼고, 선제의 증손은 제후왕 다섯 명,[1] 열후는 유현 등 마흔여덟 명이 있었다. 이들이 장성하였음을 불안히 여긴 왕망은 형제 사이에서는 제위를 이을 수 없다는 핑계를 대고,[2] 선제의 현손들 중 가장 나이가 어렸던, 유현의 아들 유영을 유자(孺子)로 추대하여 평제의 뒤를 잇게 하였다. 이후 유현과 그의 작위는 어떻게 되었는지 알 수 없다.

출전[편집]

  • 반고, 《한서
    • 권15하 왕자후표 下
    • 권80 선원육왕전
    • 권98 원후전
    • 권99상 왕망전 上

가계[편집]

각주[편집]

  1. 회양헌왕 유흠의 손자 회양왕 유인, 초효왕 유오의 손자 초왕 유우와 신도왕 유경, 동평사왕 유우의 손자 동평왕 유개명과 중산왕 유성도가 있었다.
  2. 평제는 원제의 손자, 즉 선제의 증손이므로, 여기에서 언급된 황족들과 항렬이 같다.
선대
아버지 광척양후 유훈
전한의 광척후
? ~ ?
후대
(불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