움베르토 보초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움베르토 보초니의 자화상

움베르토 보초니(이탈리아어: Umberto Boccioni, 1882년 10월 19일 레조디칼라브리아 ~ 1916년 8월 17일 베로나)는 이탈리아조각가, 화가미래파를 대표하는 인물 가운데 한 사람이다.

생애[편집]

어린 시절에 가족들과 함께 포를리, 제노바, 파도바로 이주했다. 15세 시절에는 아버지와 함께 시칠리아카타니아에 정착했으며 1898년에는 로마 미술 아카데미에 입학했다. 1901년에는 화가 지노 세베리니(Gino Severini)와 함께 자코모 발라(Giacomo Balla)의 작업실을 방문했다. 1906년에는 프랑스 파리로 이주하면서 인상주의후기인상주의 미술 양식을 배웠다.

1907년 밀라노로 이주한 뒤부터 색채분리주의 화가들과 교류를 가졌으며 1910년 초반에는 《미래파 선언》을 발표한 화가인 필리포 톰마소 마리네티(Filippo Tommaso Marinetti)를 만났다. 1910년 2월 11일에는 카를로 카라(Carlo Carrà), 루이지 루솔로(Luigi Russolo), 자코모 발라, 지노 세베리니와 함께 《미래파 화가 선언》(Manifesto dei pittori futuristi)을 발표했고 1912년 4월 11일에는 《미래파 조각의 기술 선언》(Manifesto tecnico della scultura futurista)을 발표했다. 제1차 세계 대전이 진행 중이던 1916년 8월 16일에 있었던 기병대 훈련 도중에 일어난 낙마 사고로 인해 향년 33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작품[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