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카모토 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카모토 린 (일본어: 岡本倫, 남성)은, 일본만화가. 과거에는 여성이라는 설도 있었다. 애칭은 린땅. 취미는 건프라.

개요[편집]

  • 반다이 사원으로, 《시간의 나라의 엘펜리트》의 제작에 관여하고 있었다. 권말 코멘트 등의 발언으로, 얼마 되지 않는 〈작가모에〉 만화가라고 불린다.

작풍[편집]

요미키리 시절부터 일괄되는 특징은, 독창적인 작품의 타이틀, 불행한 사정에 놓인 여성 캐릭터의 치밀한 묘사, 남녀의 만남의 묘미 등을 들 수 있다. 다만, 초기에는 만화를 그리는 힘, 그 중에서도 그림 실력은 빈말로라도 좋다고 할 수 없으며, 요미키리 시절부터 《엘펜리트》 전반까지는 그것이 현저하게 나타났다 (오히려, 그것이 작품의 컬트적 인기나 상기의 작가모에에 이어지는 한 원인이기도 하지만).《엘펜리트》 후반 이후는 그것을 극복해, 기술적으로도 볼 만한 정도까지 되었지만, 반면 〈보통〉의 만화 작품에 가까워지게 되어 복잡한 기분인 팬도 적지 않게 있는 모양이다.

작품[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