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과 프랑스의 북아메리카 식민지 전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북아메리카에 있어서의 영국·프랑스 양국의 식민지 쟁탈전은 유럽에서의 대립을 반영시켰다. 프랑스는 캐나다, 미시시피 유역에 식민지를 넓혀서, 영국 식민지를 북과 서에서 포위하는 형세를 취했다. 최초의 영국·프랑스 두 식민지간의 싸움이 윌리엄 왕 전쟁이며, 유럽에 있어서의 스페인 왕위 계승 전쟁이 식민지에서는 앤 여왕 전쟁으로 되었고, 오스트리아 왕위 계승 전쟁조지 왕 전쟁으로, 7년 전쟁프렌치 인디언 전쟁으로 나타나 소위 제2차 백년 전쟁이 전개되었다. 프랑스의 북아메리카 식민지 경영은 인디언과의 모피(毛皮) 무역을 중심으로 하는 것이며, 영국은 농업식민이 위주여서, 결국 영국의 압도적인 승리로 끝났다.

미국에서는 이 전쟁을 "프렌치 인디언 전쟁(French and Indian Wars)이라 부르며, 캐나다의 퀘벡에서는 "식민지간 전쟁"(Intercolonial Wars)이라 한다.

연도 북아메리카 유럽 조약
1689 – 1697

윌리엄 왕 전쟁

9년 전쟁(대동맹 전쟁) 레이스베이크 조약
1702 – 1713

앤 여왕 전쟁

스페인 왕위 계승 전쟁 위트레흐트 조약 (1713년)
1744 – 1748

조지 왕 전쟁

오스트리아 왕위 계승 전쟁 엑스라샤펠 조약 (1748년)
1754 – 1763

프렌치 인디언 전쟁

7년 전쟁 파리 조약 (1763년)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