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트 보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Informal meeting of energy and transport ministers (TTE). Arrivals, transport ministers Elisabeth Borne (37190062412) (cropped).jpg

엘리자베트 보른(Élisabeth Borne, 1961년 4월 18일 ~ )은 프랑스의 정치인이다. 본디 사회당 소속이었으나,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 취임 이후 사회당을 탈당하고 앙 마르슈(현재 르네상스)에 입당했다.[1][2] 환경부 장관(2019-2020)과 노동부 장관(2020-2022)을 역임했으며, 2022년 에디트 크레송 이후 30년 만에 여성으로서는 수상에 임명되었다.[1][2]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