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하이저부시 인베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Anheuser-Busch InBev
산업 분야 맥주 제조 및 판매
창립 2008년
시장 정보 유로넥스트: ABI
NYSE: BUD
국가 벨기에
본사 루벤 벨기에
핵심 인물 카를로스 브리또 (CEO)
피터 하프 (회장)
제품 맥주
웹사이트 공식 웹사이트


앤하이저부시 인베브(영어: Anheuser-Busch InBev 약어 : ABI)는 벨기에의 맥주 제조 회사이다.

한국에서는 "안호이져부시 인베브(이하 ABI)" 라고 읽기도 한다.

ABI는 적극적인 M&A 정책으로 15만명 이상의 직원들이 24개국(2012년 기준)에서 활동을 하고 있는 세계적인 맥주 제조, 판매 기업이다.

Interbrew라는 벨기에 맥수회사와 Ambev라는 브라질 맥주 회사가 2004년 M&A로 생긴 회사가 InBev라는 회사고 2008년 앤하이저 부쉬와 합병하며 생긴 회사이다.

2015년 기준 전 세계에서 200개가 넘는 맥주 브랜드를 소유하고 있으며, 가장 잘 알려진 브랜드로는 버드와이저, 코로나, 스텔라, 호가든 등이 있다. 우리나라 맥주 카스도 ABI의 소유이다. ABI는 자신들이 가진 맥주 브랜드를 3가지로 분류한다. Global, international, local champion이 세 가지 분류 기준이고. 기본적으로 global브랜드에는 전 세계 공통적으로 잘 팔리는 브랜드, international은 각 대륙, 또는 몇 개국에서 잘 팔리는 브랜드들이고, local champion은 우리나라의 카스와 같이 그 나라의 브랜드들을 말한다.

다른 경쟁자들인 Carlsberg, SAB Miller, Heineken의 세계 맥주시장 점유율이 한자리 수, 또는 10퍼센트 정도를 왔다갔다 하는 것에 비해, ABI는 세계 맥주시장 점유율의 약 20%정도를(생산량 기준, 2014년) 차지 함으로써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M&A를 한다고 해서 항상 상호명이 바뀌는 것이 아닌데도 앤하이저 부쉬를 인수하며 InBev에서 AB InBev가 된 이유는 미국 시장 때문이다. 미국 맥주 시장 점유율의 50%정도를 차지하는 버드와이저의 회사 앤하이저 부쉬와 합병하며, 미국인들이 애국심에 혹시나 판매량이 떨어질 것을 염려해 상호 앞에 AB를 붙이게 되었다.

기업명의 유래[편집]

ABI의 기업명은 미국의 맥주제조사인 American brewer Anheuser-Busch (AB)사와 벨기에-브라질 맥주기업인 InBev 가 합병되면서 ABInBev가 되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