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효부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아효부인 박씨(阿孝夫人 朴氏, ? ~ ?)는 신라의 공주이자 황후로, 신라의 2대 왕인 남해 차차웅(南解次次雄)의 딸이며 유리 이사금, 박환(朴桓), 내로 갈문왕(奈老)의 누이였다. 4대 탈해 이사금의 왕비이기도 하다.

성은 박(朴)씨이다. 아니부인(阿尼夫人)·아로부인(阿老夫人)이라고도 한다. 신라 제2대 왕 남해왕(南解王)과 그 비인 운제부인(雲帝夫人) 사이에 맏딸로 태어났다.

남해 차차웅석탈해의 재능을 알아보고 그에게 맏딸인 아효부인을 시집보냈으며[1] 왕위를 계승하게 하였다. 그러나 석탈해유리 이사금에게 지위를 양보하였고 유리 이사금의 천거로 다음 왕위를 계승하게 되었다. 57년 남편 탈해 이사금이 왕으로 즉위하면서 왕비에 책봉되었다.

오랫동안 아들이 없자 탈해 이사금이 시림에서 김알지를 발견하여 양자로 정하면서 김알지의 양어머니가 되었다. 그러나 뒤에 아들 석구추가 태어났다.

가계[편집]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김부식 (1145) 남해 차차웅 조(條) “五年 春正月 王聞脫解之賢 以長女妻之”(5년(서기 8) 봄 정월에 왕이 탈해가 어질다는 소문을 듣고 맏딸을 그에게 시집보냈다.)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