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사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아카사카(赤坂)는 일본에서 여럿 있는 지명 또는 성씨를 말한다. 일본에는 ‘아카사카’라는 지명이 각지에 분포되어 있다.

이러한 지명으로서의 ‘아카사카’는 붉은 흙이 있는 비탈에서 유래한다고 풀이되지만, 그 외에도 급한 ‘오르막’(上がり坂 아가리사카[*])이 아카사카로 와전되었다는 설도 있다. ‘아카사카’라는 지명은 대개 경사진 비탈 등에 위치하고 있다.

‘아카사카’라는 지명은 예부터 나타나고 있는데, 이르게는 나라 시대 중엽의 〈헤이안쿄 출토 목간〉(平城京出土木簡)에서 빈고노쿠니 누마쿠마 군 아카사카(備後国沼隈郡赤坂), 지금의 히로시마현 후쿠야마 시의 아카사카)가 나타난다. 《속일본기》(続日本紀)에서는 이세노쿠니 스즈카 군 아카사카(아카사카 돈궁赤坂頓宮)의 기사가 곳곳에서 나타나는 등 다양한 사료에서 후대까지 자주 나타나고 있다.

‘아카사카’ 가운데 특히 유명한 것이 도쿄도 미나토 구아카사카로 이 자리에는 영친왕 이은이방자 여사가 거처하던 아카사카별궁(현 아카사카 프린스 호텔)이 자리하기도 했다. 이 ‘아카사카’는 중세 이전에는 나타나지 않았고, 에도 시대 초엽에 나타났다고 추측된다[1]. 그 유래로는 다양한 설이 있지만, 간에이 연간에 세워진 에도 성의 문이 그 지역에서 ‘아카사카 어문’(赤坂御門)이라고 불린 데에서 유래했다는 설이 유력하다[2].

각주[편집]

  1. 《가도카와 일본지명대사전 13 도쿄 도》, 가도카와 쇼텐, 1978년.
  2. 다와라 모노아키(俵元昭), 《국사대사전 1》(国史大辞典), ‘아카사카’ 항, 요시카와고분칸, 1979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