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산드로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스타산드로스(고대 그리스어: Στάσανδρος, 라틴어: Stasandros, 기원전 4세기)는 마케도니아 왕국의 가신으로 디아도코이 중 한 사람이다.

생애[편집]

스타산드로스는 키프로스 사람이다. 기원전 321년 이전의 경력은 알려져 있지 않으며, 그의 이름은 알렉산더 3세의 통치 기간 동안 나오지 않는다. 알렉산더의 사후 기원전 321년에 개최된 트리파라디소스 회의에서 스타산드로스는 아레이아도란기아나의 태수로 임명되었다.[1]

기원전 317년메디아 태수 페이톤파르티아의 이전 장군이었던 필로타스(필리포스의 오기)를 처형하고 동생 에우다모스를 그 자리에 앉혔는데, 자신들이 그 반복된 실패의 사례가 되는 것을 두려워 스타산드로스를 포함한 제국 동방을 지배하는 태수들이 연합하여 페이톤과 싸웠다.[2] 또한 같은 해, 안티고노스에우메네스와 전투 시 스타산드로스 다른 동방의 태수들과 마찬가지로 에우메네스에게 가담하여 자국령과 박트리아에서 1500명의 보병과 1000기의 기병을 이끌고 등장했다. 그리고 〈파라에타케네 전투〉와 〈가비에네 전투〉에서 함께 기병 부대를 이끌고 싸웠다.[3] 가비에네 전투 이후 아군의 배신으로 에우메네스가 안티고노스에 인도 되자 스타산드로스 영지는 안티고노스의 손에 넘어 갔다. 안티고노스는 아레이아를 처음 에우이토스에 주었지만 에우이토스가 이내 사망했기 때문에 에우아고라스를 태수로 임명했다.[4] 태수 영지를 내준 뒤 스타산드로스가 어떻게 되었는 지는 불분명하다.

각주[편집]

  1. 디오도로스, XVIII, 39
  2. ibid, XIX 14
  3. ibid, XIX 27
  4. ibid, XIX 48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