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명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서명숙(徐明淑, 1957년 10월 23일 ~ )은 대한민국언론인이다.

생애[편집]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태어나고 자랐고, 고려대학교 교육학과를 졸업하였다. 월간지 <마당> 및 <한국인> 등에서 기자로 일하다가 1989년 시사저널 창간 멤버로 입사하여 정치부 기자, 정치팀장, 취재1부장, 편집장 등을 역임했다. 대한민국 내 여성 정치부 기자 1세대이자 시사주간지사상 첫 여성 편집장이었다. 오마이뉴스 편집국장을 끝으로 23년에 걸친 언론인 생활을 마치고 고향 제주도로 돌아가 2007년 9월에 제주올레를 발족한 후 올레길을 만들었다. 2007년부터 제주올레 이사장직을 맡아 활동하였다.[1][2][3]

학력[편집]

경력[편집]

상훈[편집]

  • 2011년: 제13회 교보생명환경대상 - 생태대안부문 대상

저서[편집]

  • 《흡연 여성 잔혹사》. 웅진닷컴. 2004년. ISBN 8901045842
  • 《놀멍 쉬멍 걸으멍 제주 걷기 여행》. 북하우스. 2008년. ISBN 9788956052922
  • 《꼬닥꼬닥 걸어가는 이 길처럼》. 북하우스. 2010년. ISBN 9788956054780
  • 《식탐》. 시사IN북. 2012년. ISBN 9788994973104

출처[편집]

  1. 신미희. 신임 편집국장에 서명숙씨. 오마이뉴스. 2005년 4월 18일.
  2. 이한우. '올레 신드롬' 일으킨 서명숙 '제주올레' 이사장. 조선일보. 2010년 7월 4일.
  3. 김진세. 제주 올레길 만든 서명숙의 놀멍 쉬멍 걷는 행복[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레이디경향. 2012년 10월호.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