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정부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부정부패(不正腐敗, corruption)는 사회 구성원이 권한과 영향력을 부당하게 사용하여 사회질서에 반하는 사적 이익을 취하는 것을 말한다. 부패로 줄여서 부르기도 한다. 주로 윗분들이 만든 개념이라 아랫물에는 부정부패 개념[1]이 없을 수도 있다. 중국 역시 개념의 탄생 자체는 오래되었으나 무식한 인민들은 최근까지 부정부패의 개념 자체를 몰랐을 수도 있다. 다른 후진국의 무식한 민중들 역시 부정부패 개념 자체를 잘 모르는 경우가 옛날에는 꽤 흔했으며 지금도 있을 수 있다.

원인[편집]

제임스 뷰캐넌은 부정부패의 원인을 정부의 지나친 경제 개입이라고 보았다. 그의 공공선택론에 따르면 유권자들은 쾌락을 선호하므로 유권자의 인기와 선택이 중요한 정치인들에게는 부정부패를 범할 유혹을 제공한다는 이유에서다.[2] 또는 부정부패의 원인을 높은 불평등에서 찾기도 한다. 부가 한 계층에 집중되어 다른 계층에 비해 많은 부를 가지고 있는 현상인 불평등으로 인해 부유한 계층이 다른 계층을 경제적으로 매수하기 쉬워진다는 이유에서다.[3]

관점이 다르기 때문에 발생하는 부정부패도 있다. 민중과는 다른 관점을 가진 사람들만이 아니라 민중의 경우에도 가벼운 탈세[4] 따위를 자주 하기도 하나 자신을 부정부패한 인간으로 생각하지 않을 수 있다.

또는 다른 사람들이 다들 부정부패를 하고 있기 때문에 부정부패를 할 수도 있다. 의외로 사람들의 인식에 부정부패하다고 여겨지는 집단[5]이나 대놓고 그런 것들을 암시하는 사람들도 통계로 보면 별로 심하지 않거나 오히려 더 낮을 수도 있다. 실제로 군경과 달리 청렴하다고 인식되는 학자나 교사들 또한 부정부패 사건에서 자유롭지 않다.[6]

영향[편집]

과거 인간보다 저성능으로 평가받던 로봇들을 이용하던 기업들이 인간 중심인 기업들을 이길 수 있었던 원인 중 하나가 부정부패이며 이론상 더 우위에 있는 다수의 집단지성도 부정부패로 인하여 소수의 지성에 패배하기도 한다.

전쟁에도 영향을 미쳐서 국방부 전사편찬위가 낸 한국전쟁사에서도 무모하거나 실패한 전투들의 원인 중 하나이며 적들의 멍청한 전략전술의 원인도 마찬가지일 수 있다.

다수의 부정부패가 심할 때는 다수결로 문제를 해결하기 어렵기 때문에 다수보다 부정부패가 적은 개인이나 소수가 권력을 잡는 편이 더 나을 수도 있다.

각주[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