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크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노르웨이의 지자체별 공용어 채택 현황.      보크몰      뉘노르스크      중립

보크몰(원어 Bokmål의 글자 뜻은 "책 언어")은 노르웨이어에서 뉘노르스크(란스몰)와 함께 공식 표준어이다. 보크몰은 노르웨이 인구의 약 85~90%가 사용하고 있으며, 노르웨이어를 배우는 외국인이 일반적으로 학습하는 표준어이다.

보크몰은 수백 년 동안 덴마크가 지배하던 시절에 노르웨이화한 덴마크말인데, 대도시 주민들과 상류층에서 주로 쓰는 말이다.

최초의 보크몰 맞춤법은 1879년부터 연구되어 리크스몰(Riksmål)이라는 이름으로 1907년 공식적으로 채택되어 시행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