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사유 조약 (1768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베르사유 조약제노바 공화국과 프랑스 사이에 1768년 5월 15일에 맺어진 조약이다. 제노바는 프랑스에 코르시카를 넘기기로 서약했다.

코르시카는 1284년 이래로 제노바의 통치를 받아왔다. 18세기에 코르시카인들은 그들의 독립을 모색하기 시작했다. 독일인 모험가 테오도어 폰 노이호프지중해에 이미 메노르카지브롤터를 보유한 영국네덜란드 공화국의 지원을 받아 1736년에 잠시 코르시카의 왕이 되기도했다. 1755년에 완전한 독립을 갖춘 코르시카 공화국파스콸레 파올리에 의해 세워졌으며, 1764년에 제노바는 프랑스에 파병 요청을 하였다. 프랑스는 반란군들을 제어하기 위해 코르시카의 항구와 요새들을 점령했지만, 코르시카가 영국의 손에 들어가는걸 막지 못 했다.

베르사유 조약에서 제노바는 그들의 부채를 갚기 위해선 코르시카를 프랑스에 넘기는 것외에는 다른 선택 사항이 없었다. 쇠퇴기에 있던 제노바에게는 그들의 빚을 갚을 다른 방법이나 코르시카의 독립 문제를 진압할 수 있는 능력이 없었다.

1768년에 프랑스는 코르시카 정복에 착수했다. 프랑스는 1769년 폰테노부 전투에서 코르시카 섬의 군사적 통제권을 얻었고 프랑스 혁명까지 코르시카는 프랑스 왕의 개인 사유지로 여겨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