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개사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번개
기본 정보
종류 단거리 지대지 미사일
제작자 한화
사용자 대한민국 육군
개발 년도 2014년-2017년
생산 기간 2017년-
첫 발사 2012년 5월[1]
실전배치 2017년
대당 가격 20억원
제원
엔진 1단 고체연료
발사 중량 1.5톤
길이 4 m
직경 0.6 m
사거리 120 km
발사 플랫폼 차량

번개사업은 북한이 170발의 장사정포 공격을 한 2010년 연평도 포격에 대한 한국의 신형 지대지 미사일 개발사업이다. 대통령 특명사업으로 추진되었으며, 비밀 개발에 성공하여 공개사업으로 전환되었다. 차기 전술유도무기라고 부른다. 별명은 장사정포 킬러이다. 개발비는 4,456억원이다.

차기 전술유도무기 사업[편집]

[2] 번개사업은 2012년 5월 비공개 시험발사에 성공해, 대통령 특명사업에서 차기 전술유도무기 사업으로 전환해 추진된다고 한다.[3] 차기 전술유도무기는 사거리가 100km로서 에이태킴스 미사일 발사대에서 발사되며, 오차가 수m에 불과할 정도로 높은 정확도를 자랑한다. 현무 미사일을 축소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에이테킴스에는 사거리 128km에 13발의 정밀유도 대전차 폭탄을 장착하는 버전이 있는데, 발사대가 같다는 점을 고려하면, 에이태킴스 해당 버전의 국산화 가능성도 있다.[4] 다만, 한 발에 무려 10억원이라는 비용이 문제점으로 지적되고 있다. 발사대 까지 포함해 20억원이 든다고 한다. 참고로 북한 장사정포는 한 발에 50만원으로 알려져 있다.

사거리는 100㎞를 조금 넘으며, 1.5m 두께의 콘크리트를 뚫을 수 있는 관통탄두를 달았다. 생산비를 최대한 줄였다. 관계자는 "유사시 포탄처럼 대량으로 쏠 수 있도록 만들려고 했다"고 설명했다. 동일 발사대에서 수초 이내에 4발을 발사할 수 있다.[5]

파생형[편집]

  • K-BATS: 지대공 미사일 요격 시험에서 활용되는 표적탄. 길이 4m, 직경 0.6m, 무게 1.5톤, 최대사거리 180 km
  • KTSSM-Ⅰ: 고정형 발사대, 침투관통형 열압력탄, 170mm 자주포 갱도, 240mm 방사포 갱도 타격, 최대사거리 120 km
  • KTSSM-Ⅱ: 이동형 발사대, 침투관통형 열압력탄(블록-Ⅰ), 단일 고폭탄(블록-Ⅱ). 스커드 미사일 고정시설, 300mm 방사포 갱도 타격, 최대사거리 120 km

에이태킴스[편집]

미국 록히드 마틴 M270 MLRS에 호환되는 천무 다연장로켓 국산화에 이어, M270 MLRS에서 발사되는 에이태킴스 미사일을 국산화 한 것이 번개사업이다. 미사일의 외양은 거의 똑같다.

  • MGM-140A 에이태킴스 블록1: 무게 1,670 kg, 길이 4.0 m, 직경 610 mm, 날개폭 1.4 m, 속력 마하 3, 탄두중량 560 kg, 최대사거리 128 km
  • K-BATS: 무게 1,500 kg, 길이 4.0 m, 직경 600 mm

각주[편집]

  1. 北 장사정포 갱도 파괴용 탄도탄 개발 성공, 연합뉴스, 2012-09-18
  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1&aid=0005822369
  3.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3&aid=0002496629
  4.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86&aid=0002127073
  5. 포탄처럼 마구 쏘는 '장사정포 킬러'···"치명적 전력", 중앙일보, 2017-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