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내 소프트웨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미리내 소프트웨어
원어
Mirinae Software
산업 분야비디오 게임
창립1987년[1]
해체1999년
후신미리내 엔터테인먼트 (2001)
미리내 게임즈 (2013)[2]
본사 소재지
핵심 인물
정재성(鄭在星) (사장)[1][2]
조대호 (팀장)[3]

미리내 소프트웨어(Mirinae Software)는 1987년에 설립된 대한민국비디오 게임 개발사였다.

역사[편집]

미리내 소프트웨어는 스스로 컴퓨터 소프트 회사를 세우고한 정재성이 대학을 중퇴하고 뜻맞는 고등학교 또래들과 5명이서 결성해 설립됐다.[4][5]

발매한 게임[편집]

후속[편집]

미리내 소프트웨어가 문을 닫은 후, 본 회사의 대표였던 정재성을 중심으로 2001년 미리내 엔터테인먼트(Mirinae Entertainment)가 창설됐다.[6][7] 미리내 엔터테인먼트는 MMORPG 을 운영하다가 폐쇄됐다.[8] 2011년에는 다시 정재성의 주도로 미리내 게임즈(Mirinae Games)가 출범해, 그날이 오면 for Kakao을 출시했다.[9]

각주[편집]

  1. 원철린 (1997년 3월 7일). “[화제의 게임업체] 미리내소프트웨어”. 전자신문. 2017년 2월 21일에 확인함. 
  2. 이승진 (2013년 7월 4일). “게임의 아버지 ´컴백´ …실패가 자산이 되는 게임사, 미리내”. 게임조선. 2017년 2월 21일에 확인함. 
  3. 신연숙 (1992년 7월 1일). “전자오락 국산 새바람”. 8면.: 한겨레. 2017년 2월 23일에 확인함. 
  4. 조상욱 (1997년 3월 7일). “3차원 SW 세계시장 석권 야망 미리내소프트웨어 사장 정재성”. 41면.: 매일경제. 2017년 2월 23일에 확인함. 
  5. “인기폭발「그날이 오면」만든 鄭在星씨 "日製능가할「게임」제작 자신". 34면: 동아일보. 1994년 12월 6일. 2017년 2월 23일에 확인함. 
  6. “인터뷰-정재성 미리내엔터테인먼트 대표”. 데일리게임. 2003년 6월 9일. 2017년 2월 23일에 확인함. 
  7. 이승연 (2002년 4월 17일). “미리내가 다시 부활![메카진 익스클루시브 38호]”. 게임메카. 2017년 2월 24일에 확인함. 
  8. 이택수 (2003년 7월 7일). “미리내 엔터테인먼트, 10억원 투자유치”. 디지털타임스. 2017년 2월 23일에 확인함. 
  9. 송동훈 (2014년 1월 16일). “미리내 게임즈, 슈팅 게임 '그날이 오면 for Kakao' 16일 출시”. 인벤. 2017년 2월 2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