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루지돈대

미루지돈대
(彌樓只墩臺)
대한민국 인천광역시기념물
종목기념물 제40호
(1999년 3월 29일 지정)
면적1,369m2
수량1곽
시대조선시대
위치
미루지돈대 (대한민국)
미루지돈대
주소인천광역시 강화군 화도면 여차리 170-2번지
좌표북위 37° 35′ 47″ 동경 26° 24′ 28″ / 북위 37.59639° 동경 26.40778°  / 37.59639; 26.40778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미루지돈대
(彌樓只墩臺)
대한민국 강화군향토유적(해지)
종목향토유적 제16호
(1986년 4월 1일 지정)
(1999년 3월 29일 해지)

미루지돈대(彌樓只墩臺)는 인천광역시 강화군 화도면 여차리에 있는 조선시대의 돈대이다. 1999년 3월 29일 인천광역시의 기념물 제40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돈대는 적의 움직임을 살피거나 공격에 대비하기 위하여 영토 내 접경지역 또는 해안지역의 감시가 쉬운 곳에 마련한 초소이다. 대개 높은 평지에 쌓아두는데, 밖은 성곽으로 높게 하고, 안은 낮게 하여 포를 설치해 두는 시설물이다.

이 돈대는 높이 2.2m, 둘레 128m의 규모로, 성곽은 돌을 이용해 직사각형으로 쌓고, 해안쪽을 향해 4개소의 포좌(포놓는 자리)를 설치해 놓았다. 성곽 위에는 몸을 숨길 수 있도록 낮게 쌓았던 담의 흔적만 남아 있다. 출입구는 윗부분이 무지개 모양을 이루고 있어 다른 돈대와는 다른 독특한 모습이다.

조선 숙종 5년(1679) 윤이제가 강화유수로 있을 때 설치한 것으로, 장곶보의 관리하에 있었다 한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