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스터 반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뮌스터 반란재세례파독일의 도시 뮌스터에서 신정정치를 세우려던 시도였다. 뮌스터는 1534년 2월부터 1535년 6월 까지 18개월 동안 재침례파의 지배 아래 있었으며 재침례파의 본부 역할을 하였다. 그동안 베른하르트 크니페르돌링(Bernhard Knipperdolling)이 시장을 역임했다. 이 사건은 멜히오르 호프만의 종말론적 재침례관의 영향을 받은 것인다. 호프만은 스트라스부르크에서 1530년에 성인 침례를 개시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