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쟁이사자처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멋쟁이사자처럼
likeLion
멋쟁이사자처럼 로고.png
표어"내가 직접 프로그래밍하겠다."
결성2013년
설립자이두희, 최용철
형태영리로 바뀜
목적아이디어는 있는데 그것을 실현할 능력이 없는 사람들에게 프로그래밍을 통해 가능성을 열어주는 것
본부서울대학교
위치
활동 지역서울특별시
회원대학생 위주
상급 단체서울대학교
제휴 단체구글
웹사이트공식 홈페이지
코드스터디 웹사이트
초대 수장이두희
현재 수장이두희

멋쟁이사자처럼은 2013년 프로그래머 이두희가 설립한 프로그래밍 교육 단체이다.[1] 궁극적 목표는 컴퓨터공학 비전공자들도 프로그래밍 기초 지식을 배워 자신만의 웹서비스를 만들어 이를 통해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이두희는 “개발자들과 십여 년 동안 지내면서, 이제는 기술적 장벽 때문에 자신의 뜻을 펼치지 못하는 비전공자들을 도와주고 싶었다.”라며, “이들에게 프로그래밍을 교육시켜 작은 서비스를 여럿 내놓을 것이다."라고 설립 취지를 밝혔다.[2] 일주일에 세번 정기교육이 실시되고 그 밖에도 자율적인 만남을 통해 프로그래밍을 위한 개별 논의가 이뤄진다. 2016년 현재 전국의 국내 대학교 및 미국, 호주, 일본 등 세계 대학에서 1000명을 모집하며, 4기 스폰서로 구글코리아, 아마존 웹서비스가 스폰서로 나서 비용 전액을 부담하고 있다. 무료 오프라인 수업 외에 8주 과정으로 진행되는‘코드스터디’라는 온라인 강좌도 있다.[3][4][5][6]

선발 대학[편집]

2020년 기준 48개의 학교에서 교육 활동이 진행되고 있다.[7]

활동[편집]

온라인 강의와 오프라인 활동을 통한 체계적인 프로그래밍 교육을 제공한다. 자체 개발된 온라인 강의 플랫폼 '클래스라이언' 을 통해 강의를 듣고 과제를 수행한다.[8]

  • 최신 기술 스택 및 툴 활용 (HTML/CSS, Javascript, Angular JS, ROR, AWS, GITHUB, SLACK, TRELLO)
  • 오프라인 교육 및 네트워킹 (학교/팀별 오프라인 그룹 스터디, 서비스 개발 팀 구성, 오프라인 세미나)
  • 해커톤을 통한 아이디어 개발/서비스 구현
  • 자체제작 플랫폼을 통한 개별 학생 관리 (온라인 강의 수강, 과제 피드백 및 퀴즈 진행, 질의응답)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