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르센 빙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라르센 빙붕 A, B, C, D의 위치를 표시한 지도
남극의 남극 반도 위치

라르센 빙붕(Larsen Ice Shelf)은 웨들해 북서쪽 남극반도 동해안의 캐이프 로깅부터 스미스 반도까지 쭉 이어져 있는 빙붕이다. 2005년 기준 면적이 약 78500 km2이며 바다 위를 덮고 있다. 이 빙붕은 노르웨이 포경선 요손의 선장인 카를 안톤 라르센이 1983년 12월 남위 68도 10분 지역까지 해빙을 따라 항해하던 도중 발견했다. 자세히 봤을 때 라르센 빙붕은 남극 반도 해안의 지역을 덮고 있는 빙붕들의 모임이다. 북쪽에서부터 남쪽을 따라 각각의 빙붕을 라르센 A 빙붕(가장 작음), 라르센 B 빙붕, 라르센 C 빙붕(가장 큼)으로 지어 부른다. 그보다 더 남쪽에는 라르센 D 빙붕과 매우 작은 라르센 E, F, G 빙붕까지 이름이 붙여져 있다.[1]

1990년 중반부터 이 빙붕이 급속히 녹아내려 파괴되고 있다는 것이 알려졌으며,[2] 2002년부터는 라르센 B 빙붕이 급속도로 붕괴되었다. 2017년 7월에는 라르센 C 빙붕의 일부가 큰 조각으로 떨어져 나가 빙산이 되버린 것이 확인되었다.[3][4]

갤러리[편집]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

  1. Rignot, E; Jacobs, S; Mouginot, J; Scheuchl, B (2013년 6월 13일). “Ice Shelf Melting Around Antarctica” (PDF). 《Science》 341 (6143): 266–270. doi:10.1126/science.1235798. 2017년 10월 17일에 확인함. 
  2. Chris Wickham (2012년 5월 9일). “Warm water threatens vast Antarctic ice shelf (+video)”. The Christian Science Monitor / Reuters. 2017년 10월 17일에 확인함. 
  3. “Iceberg four times the size of London breaks off from Antarctica ice shelf”. The Daily Telegraph. 2017년 7월 12일. 2017년 10월 17일에 확인함. 
  4. “라르센 C 빙붕 분리···초대형 빙산 'A68' 등장”. 뉴시스. 2017년 7월 12일. 2017년 10월 17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