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삼나무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Infobox plantae.png
생물 분류 읽는 법남양삼나무과
Araucaria araucana1.jpg
Araucaria araucana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문: 구과식물문
강: 구과식물강
목: 구과목
과: 남양삼나무과
(Araucariaceae)
Henkel & W. Hochstetter
  • Agathis
  • Araucaria
  • Wollemia

남양삼나무과(Araucariaceae)는 구과식물 의 하나로, 모두 키가 큰 상록수이다. 동남아시아부터 오세아니아, 중남미의 열대 및 온대 지방에 걸쳐 3속 41종이 분포하고 있다. 비교적 추위에 강한 종은 정원수로 재배된다. 나뭇결이 좋아서 여러 종이 건축재 또는 가구목으로 쓰인다.

1994년 오스트레일리아의 시드니 블루마운틴 지역의 울레미아 국립공원에서, 그동안 화석종으로만 알려졌던 울레미아속의 나무 100여 그루가 발견되면서 자생 사실이 처음 확인됐다.[1]

각주[편집]

  1. 이동영 (2006년 4월 22일). “‘공룡이 먹던 소나무’ 한국 왔다…쥐라기 울레미소나무 濠서”. 동아일보. 2011년 9월 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