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틱형 껌

(영어: chewing gum or gum)은 삼키는 일 없이 씹기 위해 만들어진 부드럽고 점성 있는 물질의 총칭이다.

원래는 오랫동안 치클로 만들어왔지만 오늘날에는 치클 대신 검베이스, 감미료, 연화제 혹은 가소제, 조미료, 색소, 그리고 굳거나 분말화한 폴리올 코팅 등을 사용해 만드는 것이 일반적이다.[1][2]

역사[편집]

원래는 아메리카 지역에서 치클을 씹었는데, 이것은 1891년에 약국에서 판매되었고, 풍선껌은 2차 세계 대전 이후 보급되었다.

오늘날의 껌이 처음 만들어진 시기는 1860년대다. 당시 멕시코 대통령이었던 안토니오 로페즈 데 산타 안나가 치클을 뉴욕으로 보내 토마스 애덤스에게 주어 고무의 대체제로 사용하게 했는데, 치클을 고무의 대체제로 삼는 것은 실패로 끝났다. 하지만 1871년에 이르러 이 치클은 가늘게 조각조각 자른 형태로 애덤스 뉴욕 츄잉껌(Adams New York Chewing Gum)이라는 이름으로 상품화되었고[3][4] 이후 감초로 맛을 낸 블랙잭(Black Jack, 1884), 치클렛(Chiclets, 1899) 등의 껌이 등장했다. 오늘날에도 판매중인 리글리즈 스피어민트(Wrigley's Spearmint) 또한 이 시기에 처음 만들어진 껌들 중 하나다.[5] 이러한 껌들이 세계적인 명성을 얻게 된 것은 2차 세계 대전 시기 미국 유격대를 통해서인데, 이들은 전투식량으로 지급된 껌을 지역 상품들과 교환했다.

한편 합성 수지로 된 껌이 미국에 처음 등장한 시기는 1960년대로, 치클이 더이상 껌의 재료로 사용하기에 만족스럽지 못하게 되자 미국의 껌 생산자들이 부타디엔을 기반으로 하는 합성 고무로 껌을 만들기 시작했는데, 만드는 데 드는 비용이 더 저렴해서였다.[5]

같이 보기[편집]

인용 및 출처[편집]

  1. “Ingredients technology - ICGA”. 《www.gumassociation.org》. 2016년 12월 15일에 확인함. 
  2. Mestres, J (2008). 〈Modern chewing gum〉. Fitz, D. 《Formulation and Production of Chewing and Bubble Gum》 2판. Kennedy's Publications Ltd. 47–73쪽. 
  3. Emsley, J. (2004). 《Vanity, vitality, and virility》.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189–97쪽. ISBN 0-19-280509-6. 
  4. “I/EC REPORTS”. 《Industrial & Engineering Chemistry》 51 (6): 30A–40A. doi:10.1021/ie50594a004. 
  5. Fenimore, EL (2008). 〈The History of Chewing Gum, 1849-2004〉. Fitz, D. 《Formulation and Production of Chewing and Bubble Gum》. Essex: Kennedy's Publications Ltd. 1–46쪽. ISBN 9780955808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