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auteur.png
김남조
金南祚
작가 정보
출생 1927년 9월 26일(1927-09-26) (92세)
일제 강점기 경상북도 대구
직업 시인, 대학 교수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종교 천주교(세례명: 마리아 막달레나)
활동기간 1950년 ~ 현재
장르 시문학
배우자 김세중
주요 작품
《목숨》, 《동행》, 《너를 위하여》
영향

김남조(金南祚, 1927년 9월 26일 ~ )는 대한민국시인이다.

경상북도 대구에서 출생했으며,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국어교육학과에서 학사 학위 취득하고 숙명여자대학교 교수를 역임하였으며 숙명여자대학교에서 명예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생애[편집]

그녀는 1927년 대구에서 태어나 일본 규슈 후쿠오카에서 여학교를 마치고 1944년 귀국 후 경성 이화여자전문학교를 다녔지만 결국 중퇴하고 1951년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국어교육과를 학사 학위 취득하였다. 이후 마산고등학교와 서울 이화여자고등학교에서 교사로 근무하였다. 성균관대학교 강사를 거쳐 1954년부터 숙명여자대학교 교수로 재직했다.[1]

작품 세계[편집]

1950년 연합신문에 《성숙》, 《잔상》으로 등단하였고, 1953년 첫시집 《목숨》을 출판하면서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하였다. 초기에는 인간성과 생명력을 표현하는 시풍을, 이후에는 로마 가톨릭 신앙을 바탕으로 한 기독교적 사랑의 세계와 윤리 의식을 표현하였다.

시집[편집]

  • 《목숨》
  • 《나무와 바람》
  • 《김남조 시집》
  • 《사랑의 초서》
  • 《동행》
  • 《너를 위하여》
  • 《저무는 날에》

수상 내역[편집]

  • 자유문인협회상(1958년)
  • 오월문예상(1963년)
  • 서울시문화상(1985년)
  • 대한민국문화예술상(1988년)
  • 국민훈장 모란장(1993년)
  • 은관문화훈장(1998년)
  • 만해대상(2007년)

가족 관계[편집]

조각가 김세중과 결혼하였다. 미술가 김범이 셋째 아들이다.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