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위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958년 소련에서 제조된 광학 경위의는 측지를 위하여 사용되었다.
삼각대 위에 설치된 현대의 디지털 데오드라이트

경위의(經緯儀) 또는 세오돌라이트(theodolite), 데오드라이트[1]는 망원경이 달린, 수평축이나 수직축을 기준으로 각도를 재는 측량 기기의 하나이다. 측지기(測地器)라고도 한다. 주로 측량 응용 분야에 사용되며 기상학, 로켓 발사 기술과 같은 특수 목적에도 적용된다.[2]

광파측거의와 조합된 것은 트랜싯(transit)으로 부른다. 트랜싯은 원리와 구조가 데오드라이트와 비슷하나, 장치가 간단하고 정밀도가 낮은 편이다. 현재는 트랜싯과 데오드라이트를 명확하게 구분할 수 없다.[3] 최근에는 전자 장치를 부착하여 각 읽음을 보다 쉽게 한 디지털 데오드라이트가 사용되고 있다.[1]

[편집]

경위의의 축과 원. 축은 연직축(Vertical axis), 수평축(Horizontal axis), 시준축(Sight axis) 세 가지로 이루어져 있다. 원은 연직각(Vertical angle)을 측정할 수 있는 연직 분도원(Vertical Circle), 수평각(Horizontal angle)을 측정할 수 있는 수평 분도원(Horizontal circle) 두 가지로 이루어진다.

경위의는 삼각대 위에 설치하여 중심을 잡는다.

경위의의 수평, 연직축은 직각을 이루어야 하며, 그렇게 하지 않으면 수평축 오차가 발생한다. 수평축과 시준축도 수직을 이루어야 한다.[4] 지표 오차, 수평 오차, 조준 오차는 교정을 통해 정기적으로 확인하며 이들은 기계적 조절을 통해 제거한다.

각 관측[편집]

수평각 관측에는 단측법, 배각법, 방향각법, 조합관측법이 있다.[5]

용어[편집]

수평각 관측에서 사용하는 용어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다.[5]

  • 반전 : 망원경을 수평축 기준으로 180도 회전시키는 것.
  • 정위 : 수평각 고정나사가 오른쪽, 연직분도원이 왼쪽에 있는 상태로 시계방향으로 수평각을 재는 것.
  • 반위 : 수평각 고정나사가 왼쪽, 연직분도원이 오른쪽에 있는 상태로 반시계방향으로 수평각을 재는 것.
  • 대회 관측 : 각을 정위 상태로 시계방향으로, 반위 상태로 반시계방향으로 재는 것. 기계 결함이나 불완전 조정으로 인한 정오차를 제거하기 위해 실시한다.

단측법[편집]

각관측 단측법.png

단측법(method of single measurement)은 한 개의 각을 정위, 반위로 각각 한번씩 측정하여 얻은 두 각의 산술평균값을 수평각으로 결정하는 방법이다. 그림에서 O점에 기계를 세운 뒤 각 AOB를 관측한다고 하면 A를 먼저 시준한 후 정위로 B를 관측하고, 망원경을 반전시켜 B에서부터 다시 A까지 각을 관측하면 된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건설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 (2003년 12월 16일). “측량용어사전”. 2017년 11월 14일에 확인함. 
  2. Thyer, Norman (March 1962), “Double Theodolite Pibal Evaluation by Computer”, 《Journal of Applied Meteorology and Climatology》 (American Meteorological Society) 1 (1): 66–68, doi:10.1175/1520-0450(1962)001<0066:DTPEBC>2.0.CO;2 
  3. 이재기 외. 2013, 250, 251쪽.
  4. 이재기 외. 2013, 259쪽.
  5. 이재기 외. 2013, 260쪽.

참고 문헌[편집]

  • 이재기; 최석근; 박경식; 정성혁 (2013). 《측량학1》 2판. 형설출판사. ISBN 978-89-472-733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