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익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거익창(居益昌, ? ~ 기원전 54년)은 전한 후기의 관료이다.

행적[편집]

아버지 거옹의 뒤를 이어 상성(湘成侯)에 봉해졌다.

오봉 4년(기원전 54년), 구진태수 재임 중 몰래 코뿔소·노비를 팔아넘겨 백만 전 이상을 편취한 죄로 주살되었다.

출전[편집]

선대
아버지 거옹
전한의 상성후
? ~ 기원전 54년
후대
(봉국 폐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