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화암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화암사
(華巖祠)
대한민국 강진군향토문화유산
종목향토문화유산 제9호
(2004년 11월 1일 지정)
면적부지면적 : 740m2
시대1975년
소유윤재인 외 1
위치
강진 화산리 (대한민국)
강진 화산리
주소전라남도 강진군 군동면 화산리 686
좌표 북위 34° 39′ 35″ 동경 126° 49′ 22″ / 북위 34.6598589° 동경 126.8228217°  / 34.6598589; 126.8228217좌표: 북위 34° 39′ 35″ 동경 126° 49′ 22″ / 북위 34.6598589° 동경 126.8228217°  / 34.6598589; 126.8228217

화암사(華巖祠)는 전라남도 강진군 군동면 화산리에 있다. 일곱명의 충신이 배향됐다고 해 칠충사(七忠祠)라고도 불리는 사당은 의병을 일으켜 외세에 맞서 싸운 형제, 숙질 등 가문의 역사를 담고 있다.[1] 2004년 11월 1일 강진군의 향토문화유산 제9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1823년(순종23) 김영서, 최석훈 등 도내 유림들이 건립하였으나, 1868년(고종5) 서원철폐령으로 훼철되었다.

1975년 윤치구등 후손들과 유림이 중심이 되어 복설하고 임진왜란과 정유재란시 순절한 부장공 윤윤 등 7충신을 배향하고 있다.

각주[편집]

  1. “한 고을 한 가문 일곱 충신의 역사…강진 '칠충사'를 아시나요”. 《연합뉴스》. 2019년 8월 13일. 2019년 8월 1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