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작전사령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항공작전사령부
활동 기간 1999년 4월 20일 ~ 현재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소속 대한민국 대한민국 육군
병과 항공
종류 사령부
역할 특수 작전, 근접항공지원
명령 체계 육군 본부
본부 경기도 이천시 대포동
별명 항작사
불사조 부대
마스코트 불사조
장비 AH-64E, AH-1S/F, BO-105, CH-47D 치누크 500MD, UH-1H, UH-60P 블랙 호크, 수리온, BELL 429
지휘관
제18대 중장 김영식 (육사37기)

항공작전사령부 "불사조(한자航空作戰司令部, Aviation Operations Command, 이하 항작사)는 육군 항공대에 대한 통합 지휘 및 관리를 전담하는 육군 본부 예하의 기능 사령부이다.

임무[편집]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의 전쟁이 재개되었을때 조선인민군 육군의 기계화 군단의 예상 진입로를 탐색 및 매목하여 타격하고 조선인민군의 진격이 멈출 경우, 대규모 반격인 '결정적 공격작전'에 따라 예상 퇴각로를 찾아내어 최대한의 피해를 주는 근접항공지원과 특수 작전 등을 주 임무로 하고 있다.[1]

역사[편집]

1999년 4월 20일, 항공 작전의 지휘 통제 효율을 높이기 위해 각 부대에 분산 편성되어 있던 항공대를 통합하여 창설하였다.[2] 같은 해, 같은 달에 203 특공여단이 항공작전사령부로 배속되어 1공중강습여단으로 개편되었으나, 2005년 다시 2 작전 사령부 예하 203특공여단으로 되돌려졌다.

2001년 5월 29일, 올림픽대교에서 조형물을 설치하고 귀환하려던 중에 CH-47 치누크의 블레이더가 조형물과 부딪혀 인도 옆의 난간 위로 추락하여 탑승자 3명(전홍엽 준위, 남인호 준위, 김우수 중사(추서계급))가 사망하였다.[3][4]

2007년 11월 5일, 강원도 인제군 기린면 현리에서 호국훈련 도중, 13항공단 책임 지역에서 공중 강습 훈련을 하던 2항공여단 소속의 UH-60 블랙호크 2기가 지상 5미터에서 전방 회전 날개와 후방 회전 날개가 부딪혀서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왕태기 중령(추서계급)이 사망하고 탑승자 21명이 다쳤다.[5]

조직[편집]

항작사 예하부대가 아닌 항공단은 1026부대에서 전담하고 있으며, 각 항공단은 야전군군단에 배속되어 요청에 따라 근접항공지원을 제공한다.

역대 사령관[편집]

계급 성명 취임 이임
1대 중장 김판규 1999년 4월 20일  ?
2대  ?  ?
3대  ?  ?
4대  ?  ?
5대  ?  ?
6대  ?  ?
7대  ?  ?
8대  ?  ?
9대  ?  ?
10대 소장 최해필  ? 2006년 6월 29일
11대 백병기 2006년 6월 30일  ?
12대  ?
13대 소장 이태만 2010년 6월 27일
14대 소장 배명헌 2010년 6월 28일  ?
15대 소장 이덕춘 2011년 11월 23일 2013년 4월 28일
16대 소장 김학주 2013년 4월 29일  ?
17대  ? 2014년 10월 22일
18대 김영식 2014년 10월 23일 현재

같이 보기[편집]

참조[편집]

  1. 이정훈. “헬기부대 헤쳐모여! 육군, 세계최초 항공작전사령부 창설”. 동아닷컴. 2011-05-24에 확인함. 
  2. “육군항공작전사령부 창설식”. 국방일보. 2011-05-22에 확인함. 
  3. 정호영 (2001-05-31). “올림픽대교 조형물 설치 작업 중 불의의 사고”. 국방일보. 2011-05-24에 확인함. 
  4. 손민호,김현경,신인섭 (2002-01-30). “군헬기 올림픽대교 추락… 탑승자 셋 사망”. 중앙일보.  다음 글자 무시됨: "확인일자-2011-05-24" (도움말);
  5. 전경웅 (2007-11-09). “인제 헬기 사고, 조종사 부주의 때문?”. 프리존뉴스. 2011-05-24에 확인함. 

외부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