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피 2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안케센메리레 2세와 그녀의 아들 페피2세

페피 2세이집트 제6왕조파라오이다. 네페르카레라는 이름도 알려져 있으며, 이 이름의 뜻은 '의 영혼은 아름답다'이다.

페피 2세는 페피 1세의 아들로, 메렌레와는 형제 지간이다. 메렌레가 일찍 사망하고, 페피 2세는 불과 6세의 나이에 왕위에 올랐다. 브루클린 박물관에 보관되어 있는 페피 2세의 설화석고 상(오른 쪽 그림)에 어려서 파라오가 된 페피 2세의 모습이 잘 묘사되어 있다. 또한, 아스완에 있는 귀족 하르쿠프의 무덤 비문에는 페피 2세의 어린 시절 모습이 묘사되어 있다. 재위 2년, 하르쿠프는 각종 귀중품을 얻기 위해 아스완 남쪽으로 여행을 떠난다. 여기서 하르쿠프는 갖가지 보물을 얻었는데, 그 중 한 난쟁이를 붙잡아 이 사실을 파라오에게 보고하였다. 페피 2세는 이를 본 즉시 "짐은 시나이와 푼트의 선물보다 그 난쟁이가 더 보고 싶다."[1]라는 전갈을 내렸으며, 하르쿠프는 즉시 북쪽으로 배를 돌려 그 난쟁이를 무사히 페피 2세에게 바치게 되었다.

페피 2세는 여러 왕비를 두었는데, 이 중 네이트와 이프웨트가 잘 알려져 있다. 네이트는 페피 1세와 숙모 안크네스메리레 사이에 태어난 딸로, 페피 2세에게는 사촌이자 이복 누이가 된다. 이프웨트는 메렌레의 딸로, 페피 2세의 조카이다.

그는 94년을 다스렸는데, 긴 통치기간 동안 멤피스의 통제력은 점점 약화되었다. 페피 2세 시대에는 각 지역 총독들이 자신을 위한 화려한 무덤을 세웠으며, 귀족의 지위는 높아지고, 그만큼 파라오의 지위가 상대적으로 약화되었다.

헤로도토스에 따르면 페피 2세의 통치가 끝난 후, 메렌레 2세가 파라오 자리를 계승하였다고 한다. 하지만 메렌레 2세의 존재는 고고학적 증거로 뒷받침되지 못한 상태이다. 이 외에도 여러 파라오가 기원전 2181년까지 페피 2세의 자리를 이은 것으로 되어 있으나, 명확히 밝혀진 것이 없다. 그 이후 이집트 고왕국 시대는 종말을 고하고, 제1중간기가 시작된다.

참고 문헌[편집]

  • 피터 클레이턴(Peter Clayton) 저, 정영목 역, 《파라오의 역사》, 까치, 2004

주석[편집]

  1. 피터 클레이턴, 2004, p87
전 임
메렌레
제5대 이집트 제6왕조파라오
기원전 2278년 ~ 기원전 2184년
후 임
메렌레 2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