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 거슈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조지 거슈윈 (George Gershwin)
George Gershwin 1937.jpg
기본 정보
본명 제이콥 거슈위츠(Jacob Gershowitz)
출생 1898년 9월 26일
미국 미국 뉴욕 브루클린
사망 1937년 7월 11일 (38세)
미국 미국 캘리포니아 주 할리우드
직업 작곡가
활동 시기 1922년 ~ 1935년

조지 거슈윈(George Gershwin, 1898년 9월 26일 ~1937년 7월 11일)은 현대 음악이라 불리는 20세기 전반에 있어서 미국적인 성격과 수법을 가장 잘 발휘시켰다고 평가 받는 작곡가이다. 그는 가난한 유대계의 러시아 이민 장사꾼의 아들로 미국 뉴욕 브루클린에서 태어났다.

생애[편집]

어린 시절[편집]

12세부터 피아노를 치기 시작했으며 13세엔 화성학을 공부하였다. 16세에는 고등학교를 중퇴하고 뉴욕에 있는 리믹 악보 출판사의 피아니스트로서 손님들에게 피아노를 쳐 주었다. 19세때는 극장의 쇼와 같은 곳에서 일한 적도 있었는데, 21세 때 뮤지컬 코미디 라 라 루실(La La Lucille)을 창작하여 크게 성공하였다. 그리고 같은 해에 작곡한 작품 스와니 강(Swanee)은 인기가 상당히 높아서 악보가 100만부가 팔리고 레코드도 225만 장이나 팔렸을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1]

작곡가로서의 군림[편집]

당시 '재즈의 왕'이라 불리던 폴 화이트먼이 거슈윈의 재능을 인정하고 '심포닉 재즈'를 작곡할 것을 권하였다. 그 후, 마침내 《랩소디 인 블루》를 1924년에 작곡하여 많은 칭찬과 인기를 얻었으며, 악단에 데뷔하기도 하였다. 거슈윈은 화성학을 다시 공부하였는데, 순음악의 방면에는 지식이 부족했기 때문이라고 한다. 뉴욕 교향악단에서 그에게 협주곡을 부탁했기 때문에 고전 형식을 공부해 가며 작곡을 했다. 1925년 봄에 그는 파리를 여행한 적이 있는데, 그 곳에서 영감을 얻고, 《파리의 미국인》란 작품을 발표하여 큰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1935년에는 오페라포기와 베스》를 작곡하여 절찬을 받았다.

사망[편집]

그는 1937년 뇌종양을 수술하던 중 사망했다. 그의 무덤은 웨스트체스터 힐즈 공동묘지(Westchester Hills Cemetery)에 있다. 평생 독신이었던 거슈윈은 작사가인 형 아일러와 단란하게 살면서 부모와 친척도 잘 돌보았다고 한다.[1] 취미는 그림을 그리는 것으로, 1960년에 회고전(回顧展)이 개최되었을 정도로 전문가 솜씨였다.[1]

그의 작품들[편집]

클래식[편집]

영화[편집]

그는 많은 영화의 음악작업에 참여하였다.

특이사항[편집]

주석[편집]

  1.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서양음악가와 작품감상 - 미국·중남미 - 미국 - 거슈윈〉

외부 연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