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혐오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외국인 혐오증(外國人嫌惡症) 혹은 외국인 혐오(外國人嫌惡)은 외국인 또는 이민족 집단을 혐오, 배척이나 증오하는 것을 말한다. 제노포비아(Xenophobia)라고도 하는데, 이는 이방인이라는 의미의 '제노'(Xeno)와 혐오를 의미하는 '포비아'(Phobia)가 합성된 말이다.

개요[편집]

경제 대공황으로 서구 사회에서는 외국인 노동자에 대한 혐오주의가 도래하였고, 이것이 경제적 빈곤 속에서 자신들과 동등하거나, 아니면 더 잘 사는 타민족에 대한 혐오로 변질되어 나치즘으로 나타났다.[1]

유럽인권기구에는 극렬인종주의, 인종차별, 외국인 혐오, 반유대주의, 불관용에 대응하여 인권 보호를 목적으로 2002년에 채택된 인종주의 및 불관용에 관한 유럽평의회 법령에 따라, 인종주의 및 불관용 인권위원회(European Commission against Racism and Intolerance; ECRI)가 설치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편집]

  1. http://hook.hani.co.kr/archives/31151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