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노든 백작부인 마거릿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노든 백작 부인 마거릿
Princess Margaret.jpg
스노든 백작 부인
배우자 제1대 스노든 백작 안토니 암스트롱존스
자녀 린리 자작 데이비드
레이디 사라 차토
본명 마거릿 로즈
왕가 윈저 왕가
부모 조지 6세
엘리자베스 보우스라이언
출생 1930년 8월 21일(1930-08-21)
스코틀랜드 글래미스 성
사망 2002년 2월 9일 (71세)
런던 에드워드 7세 병원

마거릿 공주(The Princess Margaret Rose, 1930년 8월 21일 ~ 2002년 2월 9일)는 영국의 왕족으로 조지 6세와 왕비인 엘리자베스 보우스라이언 사이에서 태어난 막내딸이다. 현 여왕 엘리자베스 2세의 여동생으로, 결혼하면서 스노든 백작 부인 마거릿(Countess of Snowdon)이 되었다.

생애[편집]

할머니인 메리 왕비와 언니 엘리자베스 2세와 함께 찍은 사진, 가운데가 마거릿 공주.

부왕인 조지 6세요크 공작(Duke of York)이던 시절에 태어난 마거릿은 방계 왕족으로서 상대적으로 평범한 어린 시절을 보냈으나 백부인 에드워드 8세월리스 심프슨 부인과의 결혼을 위하여 퇴위하면서 조지 6세가 왕으로 즉위하자 왕위 계승 서열 2위의 직계 왕녀로 신분이 격상되었다. 곧이어 터진 2차 세계 대전 당시에는 언니인 엘리자베스 2세(후일의 엘리자베스 2세)와 함께 윈저 성에서 성장하였다. 미혼 시절에는 전후 영국의 매력적인 유명 인사로 사랑받았던 마거릿은 이혼이 죄악시되었던 사회 분위기 탓에 이혼남이었던 피터 타운센드(Peter Townsend)와의 로맨스가 정치적인 차원에서 파기되고 이후 사진 작가인 안토니 암스트롱존스(Antony Armstrong-Jones)와 결혼했다. 결혼 후 안토니 암스트롱-존스에게는 스노든 백작의 작위가 하사되었으며 그녀 역시 스노든 백작 부인의 작위를 얻게 되었다.

스노든 백작부인 마거릿의 공식 문장

불행한 결혼 생활 끝에 결국 1978년 이혼하였다. 헨리 8세 이후 영국 왕실에서 이혼한 최초의 인물이었다.[1] 그러나 말년에도 간통을 비롯해 상당수의 젊은 청년들과의 연애 등을 하면서 대내외적으로 많은 비난을 받았다. 모친인 퀸 마더(Queen mother)의 101번째 생일 행사에 마지막으로 모습을 드러낸 마거릿은 2002년 에드워드 7세 병원(King Edward VII Hospital)에서 사망하여 윈저 성의 성 조지 사원(St George's Chapel at Windsor Castle)에 묻혔다.

자녀[편집]

주석[편집]

  1. "마거릿 공주의 순탄찮은 인생歷程", 《연합뉴스》, 2011년 1월 11일 작성. 2012년 6월 4일 확인.
전 임
신설
스노든 백작 부인
1961년 10월 3일 ~ 1978년
1978년 ~ 2002년 2월 9일 (관례상)
후 임
루시 데이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