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로마의 권표.

권표 또는 속간(權表, 束桿, fasces, 라틴어로 "묶음"이란 뜻[1])는 권력과 사법권, 또는 "통합을 통한 힘"(파쇼)을 상징한다. 속간은 깃발의 문장에서 자주 등장한다.

전통적인 고대 로마의 속간은 하얀 자작나무 막대기를 붉은 가죽띠로 묶으며, 막대기 사이에 옆으로 날이 선 청동 도끼(때로는 두 개)를 끼웠다.[2] 속간은 행진을 할 때 등 여러 상황에서 종종 로마 공화정의 상징으로 쓰였으며, 오늘날에도 이렇게 쓰이는 경우가 있다.

상징[편집]

로마 제국의 멸망 이래 수많은 정부와 여타 정치적 기관들이 속간의 이미지를 권력상징으로 썼다. 속간은 로마 공화정의 이미지를 나타내기 위해 쓰이기도 하였는데, 특히 근현대에 옛 공화정과 그 이상의 후계자라고 자처하던 세력들이 그러하였다. 속간(fasces)은 파시즘의 어원이기도 한데, 20세기에 파시스트 이탈리아는 속간을 자신들의 상징으로 이용하였다. 또 1930년대 영국 파시스트 연합에서도 이를 쓴 바 있다. 그러나 만자문과 달리 속간은 서구에서 오랫동안 널리 쓰여, 파시즘의 상징으로 치부되어 외면받지 않았으며, 아메리카 합중국 연방 정부 등 여러 정부는 계속 이 상징을 쓰고 있다.

주석[편집]

  1. Merriam-Webster Online Dictionary: fasces
  2. LaDestra.Info » Blog Archive » Il fascio littorio ricostruito nella sua storica realt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