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리비아의 정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825년 당시 에스파냐에서 독립한 직후 볼리비아의 정치는 매우 불안정했다. 19세기 후반까지 볼리비아는 적어도 16번 이상 정부가 교체되기도 했으며, 지구상 어느 국가보다도[1] 많은 200번 이상의 쿠데타가 일어났다. 1950년대까지 볼리비아 국민들은 정치적 자유를 갖고 있지 않았으며, 지나치게 약한 국력으로 인해 상당한 영토를 파라과이, 아르헨티나, 칠레, 페루, 브라질에게 상당한 영토를 잃어버리기까지 했다.

토지 분배[편집]

1952년 볼리비아 혁명으로 등장한 정부는 백인들의 땅을 몰수하여 원주민들에게 나눠주었지만 쿠데타로 다시 군사 정권이 등장했다. 1967년 볼리비아는 쿠바의 유명한 혁명가인 체 게바라를 체포했고 체 게바라는 그 곳에서 처형당한다.

헌법[편집]

헌법상 기혼자는 18세 이상, 미혼자는 21세 이상이면 선거를 할 수 있다. 의원은 4년 임기이며 연임은 가능하지만 대통령은 5년 임기이며 연임이 불가능하다. 정당의 수는 많지만, 정치적 영향력을 가장 크게 행사하는 세력은 광산노동조합과 군대이다.

주석[편집]

  1. 볼리비아는 과거 공산정권으로 정치가 불안정했던 몰도바, 루마니아보다도 더 많은 쿠데타가 일어났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