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베리 가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안드레 오스카 발렌베리(1816–1886)

발렌베리 가문(Wallenberg family)은 스웨덴금융가와 기업가로 알려진 가장 영향력있고 부유한 가문이다. 이들은 스웨덴에서 가장 부유한 가문으로 알려져있다.[1] 1990년, 발렌베리 가문은 스웨덴 GNP의 3분의 1에 간접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2] 진보적 법학자 조국 교수에 의하면, 발렌베리 가문의 금융회사는 스웨덴전통적인 대기업으로, 노동조합의 경영참여권리를 존중하는 등, 노동자권리를 존중하는 경영으로 장수하는 기업이다.[3]외교관인 라울 발렌베리2차세계대전 중 수천 명의 유대인홀로코스트에서 구한 것으로 알려져있다.

주석[편집]

  1. balticbusinessnews.com - Sweden's wealthiest business family Wallenberg gets backing from PM
  2. http://www.faqs.org/abstracts/Business-international/Keeping-it-in-the-family-Flight-from-the-north.html based on an article in Reed Business Information's International Management
  3. 진보집권플랜/조국, 오연호/오마이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