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얀 (악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ButtonAccordeon.jpg

바얀(bayan)은 러시아의 전통 악기로, 일종의 아코디언이다.

유래[편집]

바얀이라는 명칭은 옛날의 러시아 전설적 가수에 유래한다.

역사[편집]

러시아에서는 19세기 전반부터 가르모니라고 하는 아코디언이 제조되고 있으며, 19세기말에는 반음계적인 것도 만들어졌다. 그러나 바얀이라는 명칭은 1907년 페테르부르그의 악기 제조가가, 유명한 가르모니 주자인 오를란스키=티타렌코와 협력해서, 오른손에 선율 버튼이 4줄 있는 반음계적 가르모니를 완성했을 때 비로소 사용되었던 것이다.

1920년대까지는 여러 가지 방식이 있었으나, 그 후 모스크바 방식이 표준화되었다.

건반/연주 방법[편집]

오른손의 버튼식 건반은 3줄인 것이 많고, 그 음역은 4옥타브에 걸쳐 반음계적으로 배열되어 있다. 왼손의 버튼식 구조와 음렬은 일반적인 아코디언과 거의 같다. 무릎 위에나 양손으로 받쳐 잡고 연주하거나, 멜빵이 있으면 멜빵을 매고 연주한다.

음색/용도[편집]

바얀의 음색은 오르간하모니카를 혼합한 것과 비슷하고, 러시아적인 애수를 느끼게 하기 때문에, 러시아 민요나 무곡반주에 가장 알맞으며, 발랄라이카와 함께 대중적 합창이나 무용에 불가결한 악기이다. 독주, 합주용.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