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주잠자리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명주잠자리과
Antlion.jpg
널빤지에 의태하고 있는 명주잠자리과의 어른벌레.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절지동물문
강: 곤충강
아강: 유시아강
하강: 신시하강
상목: 내시상목
목: 풀잠자리목
상과: Myrmeleontoidea
과: 명주잠자리과
(Myrmeleontidae)

명주잠자리과(明紬-)는 명주잠자리(Hagenomyia micans)를 포함한 풀잠자리목의 분류이다.

몸길이 5~8cm로 더듬이는 길고 곤봉 모양이다. 날개는 길고 좁으며, 수많은 날개맥이 있다. 배는 가느다랗고 길다. 구릉지산지에서 살며, 성충은 야행성으로 밤에 불빛에 모여들기도 한다. 주로 열대아열대 지방에 분포하지만, 온대 지방에도 많은 종이 분포한다.[1]

먹이는 모기등의 작은 곤충이며, 성충이 되면 입이 퇴화해 먹지 못하는 종류도 많다.

개미귀신[편집]

명주잠자리과 곤충의 유충을 개미귀신이라고 부른다. 모래밭에 고깔 모양으로 된 함정(개미지옥이라 부름)을 만들어 그 속에서 먹이를 기다리다가 개미 등의 작은 육상 곤충이 빠지면 큰 턱으로 잡아서 땅 속으로 끌고 들어가 체액만을 빨아먹는다.

또 모래 속이나 낙엽 아래에 있는 돌의 홈 같은 곳에 숨어 있다가 근처를 지나는 작은 곤충을 잡아먹는 것들도 있고[1], 먹이가 도망치려고 하면 모래를 던져서 다시 미끄러지게 하는 종류도 있다. 곤충학자들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약 6개월까지 먹이를 먹지 않아도 살 수 있다고 한다.

주석[편집]

  1. 명주잠자리, 《글로벌 세계 대백과》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바깥 고리[편집]